나재철 금투협 회장, 美 ICSA 연차총회 참석...내년, 한국서 개최

황수분 기자 입력 : 2022.05.20 11:16 ㅣ 수정 : 2022.05.20 11:16

금투협, 미국 워싱턴DC서 개최...이달 22일부터 25일까지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나재철 금융투자협회 회장. [사진=금융투자협회]

 

[뉴스투데이=황수분 기자] 금융투자협회(금투협) 나재철 회장이 이달 22일부터 25일까지 미국 워싱턴DC에서 개최되는 2022년 국제증권협회협의회(ICSA) 연차총회에 참석한다.

 

20일 금투협에 따르면 이번 총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2019년 이후 3년 만에 개최되는 대면 총회로 국경간 규제, 지속가능한 금융, 가상자산과 디지털 자산, 국제정세와 금융시장에 대한 영향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발표와 토론이 이뤄진다. 

 

ICSA는 1989년 설립됐으며 미국·일본·프랑스 증권협회 등 17개국 20개 기관으로 구성된 국제증권업계 대표단체다. 회원간 정보교환과 상호이해 증진, 국제자본시장의 건전한 발전을 위한 공동정책 개발과 국제기구에 업계 의견 대변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금투협은 1992년 3월에 정회원으로 가입해 일본, 호주와 함께 아시아지역을 대표하는 회원으로서 활발히 활동 중이다. 앞서 2019년 금투협은 2023년도 ICSA 총회의 개최기관으로 결정됐다. 

 

나재철 금투협 회장은 “이번 총회 참석에서는 2023년도 한국 총회 개최방안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며 “향후 각국 ICSA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