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투포토] 맥도날드, ‘커피박 자원순환’해 탄소배출 줄인다

강이슬 기자 입력 : 2022.11.10 12:42 ㅣ 수정 : 2022.11.10 12:4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사진=맥도날드]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왼쪽부터) 윤주경 카길애그리퓨리나 상무이사, 김한일 한국맥도날드 전무, 고정수 매일유업 상무이사, 이만재 사회적협동조합 자원과순환 조합장이 9일 코엑스에서 개최된 ‘2022년 대한민국 ESG 대전’에서 커피박 자원순환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사는 커피박의 폐기량 최소화 및 재자원화에 앞장서 탄소 배출을 억제하고 환경적, 경제적 효과를 창출하는 긴밀한 협업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맥도날드는 맥카페에서 나온 커피박을 후처리 과정을 거친 뒤, 기술 협력을 통해 개발한 가축의 사료로 재탄생 시켜 맥도날드의 우유, 아이스크림 등을 공급받는 매일유업 목장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이러한 선순환 체계 구축을 통해 연간 약 4,394kg의 탄소배출 및 온실가스 저감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는 30년 된 소나무 약 650그루 이상이 1년간 1Ha당 흡수하는 탄소량과 맞먹는 수준이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