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장애대학생들에 노트북 전달···14년째 지원 활동

유한일 기자 입력 : 2022.05.10 13:42 ㅣ 수정 : 2022.05.10 13:4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9일 서울시 여의도 이룸센터 열린 신입 장애대학생 노트북 전달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뉴스투데이=유한일 기자] KB국민은행은 지난 9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신입 장애대학생 144명에게 노트북을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전달식에는 문혜숙 KB국민은행 ESG본부장과 김경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회공헌본부장, 김용직·최공열·변승일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공동대표, 김예지 국민의힘 의원 및 장애대학생과 학부모 등 총 100여명이 참석했다.

 

KB국민은행은 2009년부터 신입 장애대학생들의 대학생활 적응을 위해 노트북을 지원해왔다. 필요에 따라 노트북 외에도 화면 내용을 읽어주는 센스리더, 마우스 포인터를 쉽게 이동시킬 수 있는 트랙볼 마우스 등 시각장애인의 컴퓨터 사용을 위한 물품을 지원한 바 있다.

 

노트북을 받게 된 한 학생은 “대학 생활에 노트북이 꼭 필요했는데 KB국민은행을 통해 지원받게 되어 정말 기쁘다”며 “지원받은 노트북으로 열심히 수업에 참여해 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문혜숙 KB국민은행 ESG본부장은 “신입 대학생들이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학생 여러분이 소중한 꿈을 이루시길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