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유안타증권, 해외주식 ELS 등 파생결합증권 4종 공모

황수분 입력 : 2021.08.25 10:14 ㅣ 수정 : 2021.08.25 10:24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image
유안타증권은 오는 9월 1일까지 조기 상환형 ELS 등 파생결합증권 4종을 총 120억 원 규모로 공모한다. (사진=유안타증권 제공)

 

[뉴스투데이=황수분 기자] 유안타증권은 내달 1일까지 조기 상환형 ELS 등 파생결합증권 4종을 총 120억 원 규모로 공모한다고 25일 밝혔다.

 

먼저 ELS 제4810호는 원금비보장형 상품으로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이다. HSCEI, S&P500, EuroStoxx5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 가격의 92%(6개월·12개월), 90%(18개월,·24개월), 85%(30개월), 64%(36개월) 이상일 때 연 5.00%의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또 ELS 제4812호는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의 원금비보장형 상품이다. KOSPI200 지수, SK하이닉스 보통주를 기초자산으로,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 가격의 92%(6개월), 90%(12개월) 85%(18개월,·24개월), 80%(30개월· 36개월) 이상일 때 연 7.8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이 상품은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 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23.40%(연 7.8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동일한 상품의 ELS 제4813호는 미국증시에 상장된 Micron Technology, QUALCOMM를 기초자산으로,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 가격의 85%(6개월·12개월), 80%(18개월·24개월), 75%(30개월), 70%(36개월) 이상일 때 연 10.0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4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30.00%(연 10.0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단 해당 상품들은 모두 조건 미충족시 최대 손실률 -100%다.

 

이 밖에 S&P500 지수, 삼성전자 보통주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LS 제4811호를 공모한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