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T 수출, 12개월 연속 증가세… 반도체 수출액 100억달러 돌파

장원수 기자 입력 : 2021.06.14 17:42 ㅣ 수정 : 2021.06.14 19:13

역대 5월 수출액 중 2위 달성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자료=산업통산자원부

 

[뉴스투데이=장원수 기자] 지난 5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은 177억3000만달러, 수입은 105억1000만달러, 무역수지는 72억2000만달러 흑자로 잠정 집계됐다.

 

산업통산자원부는 14일 6월 ICT 수출은 전년 동월대비 27.4% 증가하며, 지난해 6월 이후 12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이는 역대 5월 수출액 중 2위 수출 규모에 해당한다. 

 

일평균 수출도 8억5000만달러로 전년 동월대비 30.5% 증가했다. 

 

반도체가 30개월 만에 100억달러를 돌파하는 등 ICT 3대 주력 품목(반도체, 디스플레이, 휴대폰)이 2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하며, 수출 호조세가 지속됐다. 

 

국가별 수출은 중국(홍콩포함, 19.3%), 베트남(39.3%), 미국(30.5%), 유럽연합(34.4%), 일본(12.9%) 등 주요국이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반도체는 지속적인 수요 증가와 단가 상승 등으로 메모리와 시스템이 동반 상승하며 2018년 11월 이후 30개월 만에 100억달러에 재진입했다. 

 

디스플레이 수출은 모바일 수요 확대 등에 따른 유기발광 다이오드(OLED) 및 액정표시장치(LCD) 관련 부분품 수출이 늘며 38.7% 증가한 17억8000만달러를 기록했다. 휴대폰도 10억4000만달러의 수출액을 기록하며 7개월 연속 수출 증가세를 이어갔고 컴퓨터·주변기기 수출은 31억3000만달러로 3개월 연속 수출 증가세를 나타냈다.

 

한편 수입을 주요 국가별로 보면 대만(13억9000만달러, 40.9%↑), 일본(8억5000만달러, 40.7%↑), 미국(7억6000만달러, 24.7%↑), 유럽연합(5억5000만달러, 22.4%↑) 순으로 큰 폭으로 늘었다.

 

중국(홍콩 포함, 37억달러, -12.1%), 베트남(8억8000만달러, -1.1%) 등은 수입액이 감소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