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한국국토정보공사, “편견 없는 채용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

최천욱 기자 입력 : 2021.06.10 10:27 ㅣ 수정 : 2021.06.10 10:28

공공기관 최초 개설 장애인 맞춤훈련 고용 이어져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김정렬 사장이 임용된 직원들을 만나 격려하고 있다. [사진=LX한국국토정보공사]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LX한국국토정보공사(LX공사)가 공공기관 최초로 개설한 장애인 맞춤훈련 과정을 통해 편견 없는 채용을 실현시켰다.

 

LX공사는 10일 LX 본사에서 ‘신입사원 임용장 수여식’을 개최하고 맞춤훈련을 수료한 6명을 LX인으로 맞았다고 밝혔다. 

 

LX공사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장애인 맞춤훈련과정을 개설해 2019년, 2020년에 이어 이번에 세 번째 수료생을 배출했다. 특히 이번 맞춤훈련은 올해 1월부터 5개월간 지적자격증 취득과정과 채용을 연계한 공공기관 최초의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서류와 면접을 거쳐 선발된 훈련생들은 지난 1월부터 이론·실기수업을 통해 지적기능사 자격증을 취득했으며, 공사 근무에 필수적으로 필요한 내용의 이론과 현장실습 과정을 모두 수료했다. 그 결과 채용과 함께 현장배치가 가능해져 재교육에 대한 시간과 예산이 절감됐다.

 

그동안 LX공사는 장애인 채용에 한계가 있었다. 전체 채용의 90%를 차지하는 지적측량 분야 지원 시 자격증 보유가 필수요건인 데다 산악·도서 업무 특성상 장애인 채용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LX공사는 장애인 맞춤형 직렬을 개발하는 한편 장애인 체험형 인턴을 선발함으로써 평등한 채용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김정렬 사장은 “LX에서 충실히 업무를 수행하고 자기 개발을 통해 역량을 강화해주길 바란다”며“앞으로도 편견 없는 채용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