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투포토] 유한킴벌리, 보건교사회와 ‘특수학교 월경교육’ 지원

강이슬 기자 입력 : 2021.02.10 11:03 ㅣ 수정 : 2021.02.10 11:03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사진=유한킴벌리]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지난 9일 유한킴벌리 본사에서 열린 특수학교 월경교육 지원사업 업무협약식에서 이호경 유한킴벌리 부사장(왼쪽)과 차미향 보건교사회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한킴벌리는 청소녀들의 건강 보장 및 보건관리 역량증진을 위해 보건교사회와 ‘특수학교 월경교육 지원사업에 관한 업무제휴협약’을 체결했다.

 

본 업무협약을 통해 유한킴벌리는 전국의 특수학교 127개교에 생리대교체 교육용 교구와 학생이 가정에서 반복적으로 훈련할 수 있는 좋은느낌 처음생리팬티 키트 등 생리대 총 10만2616 패드를 무상 제공한다. 

 

유한킴벌리는 지난 1972년부터 보건교사회와 함께 학생들이 초경을 건강하고 당당하게 맞이할 수 있도록 월경교육을 실시해 오고 있다. 최근에는 특수학교 교사의 편지를 통해, 장애를 가진 청소녀들의 경우 생리대 교체가 쉽지 않음을 인식하고 이들을 돕고, 평등하고 보편적인 월경권을 지킬 수 있도록 보건교사회와의 협업을 통해 ‘좋은느낌 처음생리팬티’와 특수학교 교사를 위한 교구를 개발했다. 또 양측은 학교에서 이루어져 왔던 현장교육과 함께 보건 위생에 대한 콘텐츠 개발 및 교육 등의 협업을 강화하고 있다. 최근에는 보다 위생적이고 쉽게 생리대를 교체하는 방법을 배우는 영상교육 자료와 코로나 극복을 위해 가족간 감염예방 방법을 다룬 슬기로운 집콕생활 카드뉴스를 제작, 배포하기도 했다. 

 

유한킴벌리는 2016년부터 생리대 소외 계층, 특히 청소녀들의 보건위생을 돕기 위해 ‘힘내라 딸들아’ 캠페인의 생리대 기부를 시작했으며, 지난 해에도 100만 패드 이상을 기부, 현재까지 누적 600만 패드가 넘는 생리대를 기부하고 있다. 올해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100만 패드 이상의 ‘좋은느낌’ 생리대 기부를 준비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오는 15일 오전 10시부터는 네이버 쇼핑라이브 동접자 10만 이상 시, 매출에 상관없이 10만 패드의 생리대를 기부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