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투포토] 홈플러스, 50% 할인 ‘정리∙수납용품 대전’ 열어

강이슬 기자 입력 : 2020.11.03 09:31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제공=홈플러스]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홈플러스 모델들이 매장에서 ‘정리∙수납용품 대전’을 통해 판매되는 상품들을 소개하고 있다. 홈플러스는 오는 18일까지 ‘정리∙수납용품 대전’을 열고 옷장과 주방 정리∙수납용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옷장 정리용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브리다 대용량 리빙박스’를 50% 할인된 6900원(63L, 정상가 1만6900원), ‘66L 패브릭 리빙박스’, ‘락앤락 이불 압축팩(6p)’을 50% 할인된 9900원(정상가 각 1만9900원)에 선보인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정리 바스켓’ 9종은 2+1 판매한다.

 

서랍장과 행거 대표 상품도 마련했다. ‘스카겐 와이드 4단/일반 5단 서랍장’은 2만9900원(정상가 각 4만9900원)에, ‘브리다 시스템 서랍함’ 6종은 40% 할인해 선보인다. ‘브리다 존스탁 4단 정리함’은 50% 할인된 1만9900원(정상가 3만9900원)에, ‘직수입 트롤리’, ‘홈플러스 시그니처 서랍형 이동식 행거 2단’은 1만원 할인해 2만9900원(정상가 각 3만9900원)에 판매한다. 건조대 2종도 30% 할인해 내놓는다.

 

곽승민 홈플러스 홈인테리어팀 바이어는 “정리에 관심이 높아진 최근 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며 “쾌적한 공간을 만드는데 도움이 되는 상품을 지속 공급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