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사업 협력·투자 유치 기회 제공 ‘C랩 스타트업 데모데이’ 개최

전소영 기자 입력 : 2022.11.24 11:00 ㅣ 수정 : 2022.11.24 11:00

AI·메타버스·웰니스 등 신시장 개척 기술·서비스 발표
C랩 아웃사이드,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뉴스투데이=전소영 기자] 삼성전자가 외부 스타트업의 성장과 사업협력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삼성전자는 24일 서울R&D캠퍼스에서 스타트업의 육성 성과를 공유하고 사업 협력 및 투자 유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C랩 스타트업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C랩 스타트업 데모데이는 지난 1년간 삼성전자가 직접 양성한 C랩 아웃사이드 스타트업의 졸업식으로, 2019년부터 매해 실시해오고 있다. C랩 아웃사이드는 국내 창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18년 도입된 외부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이다.

 

올해 데모데이는 C랩 아웃사이드 4기 스타트업들의 발표와 전시, 졸업 기념패 증정, ‘C랩 자문위원단’과의 질의응답 및 네트워킹 등으로 꾸려졌다.

 

행사에는 20개 스타트업의 대표와 임직원, 엄태영 국민의힘 국회의원, 박학규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 사장, C랩 자문위원, C랩 관계자 및 삼성전자 임직원 등 3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AI, 메타버스, 웰니스, 친환경 등 미래 유망 분야에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 나가는 20개 스타트업이 참가해 이목을 끌었다. 

 

C랩 입과 기간 중 20개 스타트업의 직원이 108명 늘어나 C랩 아웃사이드의 핵심 취지인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는 게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최근 C랩 스타트업들이 C랩 아웃사이드 졸업 및 스핀오프 이후에도 계속해서 협력할 수 있도록 ‘C랩 패밀리’ 체계를 만들었다.

 

삼성전자는 “C랩 패밀리 대상으로 ‘C랩 스케일업 커미티’를 구축해 삼성전자와의 파트너십과 투자를 점차 늘리고 C랩 패밀리들이 실질적으로 윈-윈(Win-Win) 할 수 있는 방향으로 C랩 운영을 더욱 고도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