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L] 동아쏘시오홀딩스, '제 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 개최

김연주 기자 입력 : 2020.10.16 12:00 ㅣ 수정 : 2020.10.16 12: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마로니에 전국 여성 백일장이 16일 오전 10시에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사진제공=동아쏘시오홀딩스]
 

[뉴스투데이=김연주 기자] 동아쏘시오홀딩스가 ‘제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을 개최했다.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1983년 시작돼 38년간 이어온 가장 오래된 국내 여성 백일장 대회로. 여성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동아제약과 동아에스티, 수석문화재단,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한다.

 

이번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16일 오전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개최식과 글제 발표는 코로나 19로 인해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페이스북과 문학광장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참가자들은 시, 산문, 아동문학(동시·동화) 3개 부문 중 한 부문을 선택해 발표된 글제 4개 중 택일해 글을 짓는다. 참가자들은 작성한 원고를 당일 24시까지 온라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원고를 접수한 분에게는 동아제약 더스논 마스크, 가그린 등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한다.

 

문예 창작 활동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온라인 문학강연도 마련됐다. 행사 당일 19시부터 20시 30분까지 ‘여성 그리고, 글쓰기’라는 주제로 박서련, 박민정 소설가를 초대해 공개방송이 진행되며,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페이스북과 문학광장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시상은 부문별 장원 1명, 우수상 1명, 장려상 3명, 입선 5명 총 30명을 선발해 총 상금 2000만원을 수여하며, 각 부문 장원 작품은 문예지에 게재된다.

 

최종 수상자는 11월 10일에 발표된다. 시상식은 코로나19 로 인해 찾아가는 시상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동아쏘시오그룹 관계자는 “올해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되지만 문학을 사랑하는 여성들의 많은 참가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문학을 사랑하는 여성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여성 문학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