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5.02.11 11:4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조영신 기자) 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이하 내친구집)’ 멤버들이 이번엔 줄리안의 고향 벨기에로 떠난다.
 
지난 7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된 ‘내친구집’은 중국 장위안의 집에 이어 줄리안의 고향 벨기에를 두 번째 촬영지로 선택했다.
 
벨기에로 떠나는 멤버는 유세윤(한국), 장위안(중국), 줄리안(벨기에), 알베르토(이탈리아), 타일러(미국), 기욤(캐나다) 등 중국 장위안 집에 함께 떠난 멤버들과 더불어 네팔 출신 수잔도 합류한 총 일곱 명으로 오는 16일부터 벨기에에 일주일 동안 머무르게 된다.
 
지난 5일 진행된 ‘내친구집’ 제작발표회에서 줄리안은 “벨기에라고 하면 잘 모르고 유럽 코스로 가면 쉽게 빼는 나라이다”라며, “그만큼 사람들이 잘 모르고 있기 때문에 신선할 것 같다”고 벨기에를 홍보했다.
 
또한 그는 “나라도 중요하지만 가족도 중요하다”며, “벨기에에 오면 우리 펜션을 본다던가, 부모님도 독특하고 화려하셔서 다들 보고 싶어 할 거다. 유럽 중간에 있다 보니 유럽의 다양한 영향을 받았다. 여러 가지 문화가 섞여 있어 작은 나라에서도 다양한 재미가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JTBC ‘내친구집’은 '비정상회담' 출연진들이 친구의 나라와 집을 찾아가 입으로만 다투었던 문화의 차이를 체험하는 프로그램이다. 중국 편에서는 '비정상회담'에서 독특한 캐릭터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줄리안, 기욤, 알베르토, 타일러, 유세윤이 중국 안산에 위치한 장위안의 집을 찾았다. ‘내친구집’ 1회는 3.3%(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제외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3.7%까지 올랐으며, 재방송 역시 2.5%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대박’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글로벌 친구 집 습격 프로젝트 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는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내친구집’ 장위안 집 이어 벨기에 줄리안 집 간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