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롯데면세점, 코로나19 의료진에 ‘록시땅 핸드크림’ 전달

강이슬 기자 입력 : 2020.10.24 08:38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지난 22일 롯데면세점은 프랑스 뷰티브랜드 록시땅과 함께 서울의료원 의료진에게 핸드크림 3000개를 전달했다. 송관영 서울의료원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롯데면세점 및 록시땅 관계자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면세점]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은 지난 22일 프랑스 뷰티브랜드 ‘록시땅(L’OCCITANE)’과 함께 진행한 기부 캠페인을 통해 서울의료원 의료진들에게 핸드크림 3000개를 전달했다.

 

이번 기부는 롯데면세점과 록시땅이 코로나19 최전선을 지키고 있는 의료진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 위해 지난 9월 한 달 동안 고객 참여형 기부 캠페인 형태로 진행됐다. 고객들이 롯데면세점에서 록시땅 제품을 구매할 경우 ‘One for One’ 방식으로 록시땅 베스트셀러인 ‘시어 버터 핸드크림’을 의료진에게 기부할 수 있도록 했다.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고자 전 세계 30여 개국 의료진에게 손소독제와 핸드크림을 기부 중인 록시땅이 한국에서는 롯데면세점과 단독으로 협업한 프로젝트이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손 씻기 및 손소독제 사용이 빈번한 의료진들이 건조한 겨울철에 손 트는 것을 방지할 수 있도록 보습력이 높은 제품으로 준비하였다. 고객들의 성원으로 인해 목표한 기부 수량 3000개는 조기에 달성했다. 롯데면세점과 록시땅은 준비한 핸드크림을 코로나19 국가지정병원 중 하나인 서울의료원 의료진들에게 전달했다.

  

이영직 롯데면세점 상품1부문장은 “롯데면세점 고객들의 참여로 진행된 이번 기부 캠페인을 통해 의료진들에게 작은 응원의 선물이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입점브랜드와 다양한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의미 있는 일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면세점은 이번 기부 캠페인 이외에도 의료진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지난 9월에는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사용하여 기능성 티셔츠, 텀블러 등이 담긴 ‘LDF 마음방역키트’ 500개를 대한간호사협회에 전달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