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넷마블, 연재 웹툰 ‘명문게임고등학교‧돈미니의 겜덕겜소’ 누적조회수 3만 명 돌파

염보연 기자 입력 : 2020.08.05 16:18 ㅣ 수정 : 2020.08.05 16:18

‘게임’ 주제로 한 웹툰으로 이용자 공감 이끌어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염보연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이 자체 브랜드 미디어 ‘채널 넷마블’에 게임을 주제로 한 웹툰 2종을 잇따라 공개했다.

 
넷마블이 지난 6월9일 처음으로 공개한 작품은 ‘돈미니의 겜덕겜소’다. ‘돈미니의 겜덕겜소’는 네이버 게임 웹툰 ‘겜덕툰’의 작가 ‘돈미니’가 참여한 웹툰으로 넷마블의 신작 게임과 기존 출시작들을 작가가 직접 체험하고 리뷰하는 내용이다.
 
[사진제공=넷마블]
 
이어 지난 6월 19일에는 ‘명문게임고등학교’가 채널 넷마블과 네이버 포스트를 통해 연재를 시작했다. ‘명문게임고등학교’는 판타지를 기반으로 한 일상 코미디물로 최고의 게이머를 양성하기 위한 ‘명문게임고등학교’에서 펼쳐지는 학교 생활 이야기다.
 
전문 웹툰 작가를 섭외해 퀄리티를 높였고 넷마블이 직접 기획에 참여한 이 웹툰들은 연재 한 달도 채 되지 않아 누적조회수 3만 명을 넘기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배민호 뉴미디어 팀장은 “연재를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았음에도 누적 3만이 넘을 정도로 웹툰 2종에 대한 초반 반응이 좋다”며 “향후에도 게임을 주제로 한 웹툰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채널 넷마블’은 지난 2017년 4월 게임업계 최초로 출범한 브랜드 미디어다. ▲넷마블 스토리 ▲넷마블 라이프 ▲넷마블 기술 ▲넷마블 나눔 ▲펀&조이(fun & joy) ▲프레스센터 등 총 6개의 카테고리를 통해 게임, 기업, 조직문화, 게임 커리어 등 다양한 넷마블의 브랜드 스토리를 전달하고 있다.

BEST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