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한국농어촌공사, 직원성과급 일부 상품권으로 지급

최천욱 기자 입력 : 2020.07.16 15:40 |   수정 : 2020.07.16 15:4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한국농어촌공사.png
[사진제공=한국농어촌공사]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와 한국농어촌공사노동조합은 16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직원들의 경영평가 성과급 일부를 지역사랑 상품권 및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직원 성과급 일부 상품권지급은 노사합의를 통해 이뤄진 것으로써,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위기에 국민들과 고통을 분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결정됐다.
 
상품권 구입금액은 약 10억원의 규모로, 지역사랑 상품권 및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온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앞서 공사는 지난 5월부터 4개월간 임원 월급여의 30%와 부서장 월급여의 10% 1개월분인 약 1억8000만원을 선제적으로 반납해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돕는데 사용되도록 했다.
 
공사 노동조합도 지난 3월, 노조창립 32주년 기념식을 대신해 노조활동비 절감분 3억원으로 전국 지역농산물상품권을 구입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에 힘을 보탰다.
 
또한, 공사 소유 부동산을 임차하고 있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586곳에 대해 6개월간 임대료 30%를 감면하고, 공사와 계약한 중소기업에 선금 지급률을 확대하고 지체상금 부과 없이 계약을 연장해 중소기업의 경영안정화 지원에 노력해 왔다.
 
더불어 지난 6월에는 IBK기업은행과 1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상생펀드를 조성해 지역 중소기업과 일자리창출기업 등에 우대금리 대출을 지원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김인식 사장은 “장기화 되고 있는 코로나19극복에 동참하고자 하는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가 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로 전달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노동조합과 함께 국민들의 어려움에 귀 기울이고 농어촌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한국농어촌공사, 직원성과급 일부 상품권으로 지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