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안전과 복지 최우선 박원순 시장 시정철학 중단 없이 계속돼야”

최천욱 기자 입력 : 2020.07.10 11:13 |   수정 : 2020.07.10 11:13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고로 서울시장 권한대행을 맡은 서정협 행정1부시장은 10일 청사 브리핑룸에서 입장문을 통해 “비통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갑작스러운 비보로 슬픔과 혼란에 빠지셨을 시민여러분께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전과 복지를 최우선으로 하는 박원순 시장의 시정 철학에 따라 중단 없이, 굳건히 계속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서울시.PNG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고로 시장 권한을 대행하게 된 서정협 행정1부시장이 10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입장문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서 부시장은 “오늘부로 시장 권한대행을 맡게 됐다. 부시장단과 실국본부장을 중심으로 모든 서울시 공무원이 하나가 돼 시정업무를 차질 없이 챙겨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 “코로나19 상황이 시시각각 엄중하다. 시민 안전을 지키는데 부족함이 없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 흔들림 없는 시정을 위해 시민 여러분께서도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 다시 한 번 고인의 명복을 빈다”면서 고개를 숙였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안전과 복지 최우선 박원순 시장 시정철학 중단 없이 계속돼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