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팜, 독자개발 뇌전증신약 '세노바메이트' 미국 시장 출시

김연주 기자 입력 : 2020.05.12 14:17 |   수정 : -0001.11.30 00: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김연주 기자] SK바이오팜이 11일 독자개발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미국 제품명 엑스코프리)를 미국 시장에 출시했다. 판매는 SK바이오팜의 미국 법인인 SK라이프사이언스가 맡아 진행한다.

 

SK바이오팜_세노바메이트_ 제품 패키지.png
SK바이오팜 세노바메이트 제품 패키지. [사진제공=SK바이오팜]

 

SK바이오팜의 세노바메이트 출시는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미국은 글로벌 뇌전증 시장 규모의 54%인 33억 달러를 차지하고 있으며, 2024년까지 약 41억 달러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글로벌 신약 개발을 꾸준히 지원한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SK바이오팜과 SK라이프사이언스 전 구성원에게 영상메시지를 전달하며, “대한민국 최초로 독자 개발을 통해 FDA 승인을 받고, 미국에 성공적으로 진출한 것을 축하한다”고 그 간의 노고를 격려했다. 또한 “세노바메이트는 혁신 신약 개발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한 사례”라며 “사회적 가치의 실천은 앞으로 우리의 성장과 영속성에 필수”라고 강조했다.

 

SK바이오팜 조정우 사장은 “기존 치료제를 복용함에도, 계속되는 발작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을 위해 마침내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국내 제약사가 독자 개발한 신약으로서는 최초로, 전세계에서 가장 큰 제약 시장인 미국에 직접 출시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라고 말했다.

 

SK라이프사이언스 최고 상업화 책임자(Chief Commercial Officer) 세비 보리엘로는 “COVID-19로 인해 변화된 의료 환경을 고려해서 미국 현지의 마케팅, 판매 전략을 세심하게 실행할 예정”이라고 말하며, “다양한 디지털 기반 플랫폼을 도입, 원격 디테일링 및 컨퍼런스 진행으로 세노바메이트의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SK바이오팜, 독자개발 뇌전증신약 '세노바메이트' 미국 시장 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