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국책과제 우선순위 협상대상자 선정

김연주 기자 입력 : 2020.03.19 17:08 |   수정 : 2020.03.19 17:08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김연주 기자] 셀트리온이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국책과제에 우선순위 협상대상자로 선정되며 치료제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셀트리온은 질병관리본부(이하 질본)이 공고한 '20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용 단클론 항체 비임상 후보물질 발굴'사업에서 우선순위 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셀트리온.png
셀트리온 건물 사진. [사진제공=셀트리온]

 

셀트리온은 질본과 긴밀히 협업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회사의 모든 역량을 투입할 계획이다.
 
셀트리온은 최근 국내 의료기관으로부터 코로나19 완치자 혈액을 공급받아 신약 후보물질 발굴에 착수해 항체 개발 작업에 전념하고 있다. 6개월 내에 항체 물질 개발을 완료하고 식약처와 협의해 즉시 임상에 돌입할 계획이다.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은 지난 12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치료용 항체 개발에 힘써 더 늦지 않게 이 사태가 종식될 수 있도록 정부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치료제 개발에 셀트리온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서 회장은 빠른 시일내 2차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현황 등 세부 진척 사항 등을 종합적으로 발표할 계획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국책과제 우선순위 협상대상자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