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신임 대표이사에 김대환 삼성카드 부사장 선임

윤혜림 기자 입력 : 2020.03.19 10:55 |   수정 : 2020.03.19 13: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윤혜림 기자] 김대환 삼성카드 부사장이 대표이사로 공식 취임했다. 

 

삼성카드는 19일 제37기 정기주주총회에서 김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됐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월 삼성카드는 원기찬 사장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김대환 부사장을 후임 대표이사로 추천했다.


김대환 삼성카드 대표이사.png
김대환 삼성카드 부사장이 대표이사로 공식 취임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김 대표는 삼성생명으로 입사해 마케팅전략그룹 담당임원, 경영혁신실 담당임원, 경영지원실 담당임원, 경영지원실장(CFO)을 역임했으며 이번에 삼성카드의 CEO에 올랐다.

 

삼성카드는 지난달 21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 개최 시 김 대표를 추천하며 “그간 디지털 혁신으로 새로운 변화와 성장을 리드해온 원기찬 사장에 이어 김대환 부사장이 참신한 전략과 과감한 혁신으로 회사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삼성카드의 새로운 수장이 된 김 대표는 수익성 중심의 사업재편과 디지털 혁신 등 삼성카드의 기존 전략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카드는 이날 “카드업계의 불확실성과 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체질과 역량을 확보하고, 위기를 성장의 기회로 바꿔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삼성카드, 신임 대표이사에 김대환 삼성카드 부사장 선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