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코로나19 예방 ‘복지기관 등 다중이용시설’ 임시휴관

황경숙 입력 : 2020.02.25 21:37 |   수정 : 2020.02.25 21:47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황경숙 기자] 안성시는 감염 취약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복지기관 등 이용시설을 임시 휴관한다고 25일 밝혔다.


안성시는 정부위기단계가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안성시노인복지관, 안성맞춤시니어클럽(노인일자리전담기관), 안성시장애인복지관, 서운장애인주간보호센터, 발달재활서비스기관 4곳 등 다중이용시설을 임시휴관하기로 결정했다.


특히 노인, 장애인 등이 생활하는 시설에 대해서는 부득이한 경우를 제외하고 전면 면회 금지를 시행하고 있으며, 시설 소독 및 손소독제 비치 등 방역조치를 강화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관내 경로당 480개소(미등록경로당 포함), 카네이션하우스 1개소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전면 휴관에 들어갔으며, 휴관 기간 동안 경로당 및 카네이션하우스에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성시, 코로나19 예방 ‘복지기관 등 다중이용시설’ 임시휴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