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12 06: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영양군 비상방역대책반 차량이 군청 일대를 방역소독하고 있다. [사진제공 = 경북 영양군]

군 비상방역대책반, 관내 다중이용시설 우선 방역소독…올바른 손씻기 방법 등 교육

[뉴스투데이/경북 영양=김덕엽 기자] 경북 영양군이 신종 CV감염증 위기경보가 경계 단계로 상향 조정됨에 따라 지역의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소독을 강화한다.

12일 영양군에 따르면 군은 비상방역대책반을 편성해 관내 다중이용시설과 취약시설 등에 대해 우선적으로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특히 버스터미널·요양시설·의료기관·금융기관·전통시장 등 지역 주민들의 발길이 많이 닿는 기관을 중심으로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비치하고 있다.

그 밖에 군 보건소는 정문·출입문 폐쇄와 내소하는 전 주민들을 대상으로 발열 체크와 해외여행 이력 조사를 실시하고, 공공보건 의료수행기관이자 선별진료소가 설치된 영양병원에도 출입문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했다.

아울러 내원 환자들의 발열 체크를 통해 고열환자 관리로 의심소견의 환자에 대해서 문진표 작성과 선별진료소로 연계하고 있다.

영양군은 읍·면·별 현수막 게첨과 홍보물 등을 배포하고, 주민들에게 ‘신종 CV감염증에 대한 예방행동수칙과 올바른 손씻기 방법’등을 교육하고 있다.

장여진 영양군 보건소장은 “철저한 방역소독으로 신종 CV감염증의 지역 내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겠다”며 “군민들께도 올바른 손 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하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철저한 방역소독’…영양군, 신종 CV감염증 위기경보 강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