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04 14: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NS홈쇼핑판교 사옥 출입구에 설치된 열화상 카메라. NS홈쇼핑은 37.5도 이상의 고열이 발생하는 인원에 대한 출입을 제한하고 있다. [사진제공=NS홈쇼핑]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NS홈쇼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사옥 내 차단 방역 활동을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활동은 협력사와 방송 인력 등 다수의 사람이 출입하는 NS홈쇼핑 사옥의 질병 예방을 위한 조치다.

NS홈쇼핑은 1층 출입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고, 37.5도 이상의 고열이 발생하는 인원의 출입을 제한하고 있다.

이와 함께, 고열이 의심되는 인원의 경우 별도로 1층 안내데스크에서 별도로 체온을 측정함으로써 유증상자의 출입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사옥 출입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마스크 미소지자의 경우 1층 안내데스트에서 지급하고 있다.

이 밖에도 1층 로비 등 건물 내 주요 동선에 자동 손소독제 분사기를 설치하여, 수시로 손을 소독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NS홈쇼핑은 임직원을 대상으로 예방행동수칙을 공유하고, 업무 상 주의사항도 지침으로 공지했다.

먼저, 다수의 인원이 모이는 회의를 자제하고, 불가피한 경우에는 반드시 회의 참석 인원 전원이 마스크를 착용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과도한 외근도 자제하고, 외근 시에도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위생청결에 신경 쓸 것을 당부했다. 발열, 호흡기 증상 등 주요 증상이 나타나거나, 유증상자 또는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이 있을 경우, 소속 팀장에게 보고 후 음성 판정 후에 출근하라는 방침을 정했다.

NS홈쇼핑 도상철 대표이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전 세계적 확산 속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모두의 관심과 동참이 필요하다"며 "기업의 경영활동과 성과에도 큰 영향을 미치는 만큼, 예방과 차단에 만전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NS홈쇼핑, 사내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활동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