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 사옥 복귀

최천욱 기자 입력 : 2020.02.03 13:17 |   수정 : 2020.02.03 13:17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장교동 한화빌딩 [사진제공=한화빌딩]

3일 이전 완료하고 새로운 도약 준비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한화건설이 약 5년 간의 여의도 전경련회관 생활을 마감하고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 사옥으로 복귀한다. 한화건설은 3일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으로 사옥 이전을 완료하고 새로운 도약을 준비한다고 밝혔다.

2014년 11월 장교동 한화빌딩 리모델링 공사로 여의도 전경련회관으로 사옥을 옮긴 후 한화건설의 별도기준 매출액은 2015년 2조7394억원에서 2018년 3조5979억원으로 크게 증가했다. 영업이익도 적자에서 2018년 연간 3074억원 흑자로 전환, 턴어라운드의 전기를 마련했다.

한화건설은 올해 매출 4조 돌파와 5년 연속 영업이익 흑자 달성을 목표로 수익성을 동반한 지속 성장을 이뤄 나갈 계획이다. 또한 중장기적인 목표에 입각해 핵심사업 비중을 확대하고 시장 선도력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한화건설은 복합개발사업에 특화된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외에서 '글로벌 인프라 디벨로퍼(Global Infra Developer)'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해 나간다.

또한 신규 브랜드 '포레나(FORENA)'의 가치를 끌어올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주거 브랜드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다.

내부적으로는 IT 시스템을 포함한 경영시스템 선진화를 통해 업무 프로세스를 혁신하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해 나간다. 또한 '신용과 의리'에 기반을 둔 정도경영과 준법경영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올해는 또 다른 10년을 준비하기 위한 기반을 다지는 중요한 한 해이자, 신사옥에서 새로운 마음으로 업무를 시작하는 의미 있는 한 해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화건설,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 사옥 복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