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와 직장인의 과제](11) LG화학 신학철의 '4대 혁신론', '정교함'과 '창의력' 동시요구

이원갑 기자 입력 : 2020.01.02 15:29 |   수정 : 2020.01.02 15:2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신학철 LG화학 부회장 [사진제공=LG화학]

주요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이 새해를 맞아 발표하는 신년사는 국민을 위한 다짐이면서 동시에 임직원들 향한 메지시입니다. 성공하는 직장인은 CEO가 신년사를 통해 제시하는 방향과 가치를 구체화하는 사람입니다. 뉴스투데이는 2020 신년사 속에 담긴 직장인들의 과제를 분석해 보도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이원갑 기자]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이 2일 발표한 2020년 신년사에서 직원드레게 “변화의 속도와 양은 지금까지보다 훨씬 빠르고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여러분이 변화와 혁신의 주도자가 되어 ‘4대 변화 이니셔티브’를 끈기 있고 집요하게 실행해 나간다면 LG화학의 꿈은 반드시 실현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올해 신년사의 4대 변화 이념은 ▲포트폴리오 확대 ▲연구개발 혁신 ▲무결성 확보 ▲수평적 조직문화 등을 가리킨다. 신 부회장은 “빠르게 성장하는 배터리소재와 자동차소재 분야 중심으로 고객과 시장을 감동시킬 수 있는 미래 과제 개발에 더욱 집중”한다는 언급대로 미래 먹거리 쪽에 관심을 두고 있다.

지난 3분기 영업이익 역성장을 겪은 LG화학은 배터리 등 신사업의 성과가 절실한 상황이다. 회사 매출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기존 석유화학 사업의 실적이 부진해서다. 이 때문에 LG화학의 임직원들도 기존 사업 종사자들은 기계같은 정교함을, 신사업 종사자들은 혁신을 위한 창의력을 요구받게 됐다.

■ 아래는 신년사 전문

2020년을 ‘실행의 해(The Year of Execution)’로 선포하고, 4대 변화 이니셔티브(Initiatives)를 적극 실행해 나가겠습니다.

첫째, 시장과 고객 중심의 포트폴리오를 강화해 나갑시다.

과거의 성장 방식과 경쟁 전략에서 과감하게 벗어나, 철저하게 시장과 고객이 중심이 되어 우리의 사업방식을 혁신하고, 커머셜 엑설런스(Commercial Excellence) 역량을 강화해야 합니다.

둘째, 포트폴리오와 연계하여 성과 중심의 R&D혁신을 가속화해 나갑시다.

빠르게 성장하는 배터리소재와 자동차소재 분야 중심으로 고객과 시장을 감동시킬 수 있는 미래 과제 개발에 더욱 집중하고, 육성사업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반기술을 굳건히 다져가야 합니다.

이와 더불어 빅데이터, AI 등을 적극 활용하고 Open Innovation을 더욱 활성화하여, R&D 인력들의 잠재력을 극대화시키고 R&D 효율성을 보다 제고해야겠습니다.

셋째, 전 Value Chain 영역에 걸쳐 효율성(Efficiency)을 제고해 나갑시다.

우리가 가진 전 자산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Digital Transformation(DX)와 린 식스 시그마를 적극 활용해야 합니다.

저는 LG화학을 DX 트렌드를 선도하는 혁신기업으로 만들어 가고 싶습니다. 이를 위해 전사적으로 DX 비전과 추진 체계를 확립하고, 생산/품질/R&D/마케팅 전 영역에 걸쳐 DX를 접목한 혁신과제들을 발굴하고 실행하여, 전사 효율성 극대화에 DX를 적극 활용해 나가고자 합니다.

이와 더불어, 우리의 전원 참여 혁신활동 툴인 린 식스 시그마를 확고히 뿌리내려, 전 부문의 시행 착오와 손실을 줄이고 효율성을 극대화해야겠습니다.

넷째, Global 기업에 걸맞은 인재 / 리더십 / 조직문화를 구축해 나갑시다.


전 세계 구성원들의 가슴을 뛰게 할 수 있는 ‘영감을 주는 리더십(Inspirational Leadership)’, ‘끊임없이 공부하고 변화에 앞장서는 리더십’이 확산될 수 있도록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또한, 시장과 고객 니즈 변화에 맞춰가고 앞서나갈 수 있도록 익숙한 관성에서 벗어나 새로운 길을 향해 과감히 도전하고, 누구나 Speak-up하고 토론과 학습이 활성화되는 ‘수평적이고 역동적인 조직문화’를 모두 함께 만들어 나갑시다.

마지막으로,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을 핵심 경쟁력으로 만들어 나갑시다.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은 더 이상 선택지가 아닌 기업의 생존 조건입니다.

법규 준수뿐만 아니라 환경, 인권, 윤리 등 다양한 글로벌 이슈 해결에 적극 참여하고, 원료/생산/소비/폐기로 이어지는 전 Value-chain 영역에서 지속가능성을 LG화학만의 차별화 된 가치로 만들어 나가야 합니다.

앞으로의 변화의 속도와 양은 지금까지보다 훨씬 빠르고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임직원 여러분이 ‘변화와 혁신의 주도자(Change Agent)’가 되어 4대 변화 이니셔티브를 끈기 있고 집요하게 실행해 나간다면 LG화학의 꿈은 반드시 실현될 것입니다.

2020년을 실행의 원년으로, 힘차게 도약합시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신년사와 직장인의 과제](11) LG화학 신학철의 '4대 혁신론', '정교함'과 '창의력' 동시요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