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서 여·야 의원 공동 KBS 지역방송국 축소 반대 긴급토론회

김덕엽 기자 입력 : 2019.12.09 09:07 |   수정 : 2019.12.09 09:07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자유한국당 김광림(경북 안동) 의원 등 여·야 공동 주최로 열리는 KBS 지역방송국 축소 반대 긴급토론회 포스터 [사진제공 = 김광림 의원실]

박대출·김광림·김기선·김재경·김정재·박명재·박지원·송기헌·이정현·이종배 의원 공동주최 지역방송국 축소 대응

[뉴스투데이=김덕엽 기자] 국회에서 여·야 의원 10명이 공동주최하는 KBS 지역방송국 축소 반대 긴급토론회가 열린다.

박대출·김광림·김기선·김재경·김정재·박명재·박지원·송기헌·이정현·이종배 의원은 9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KBS 지역방송국 축소 반대 긴급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긴급토론회에선 순천·진주·목포·충주·원주·안동·포항 등 축소 예정지역의 민심을 청취하고 공동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현재 KBS는 최근 지역방송 활성화라는 명분으로 지역방송국을 폐쇄하고 대신 지역 뉴스광역화를 추진 중이다.

그러나 총국으로의 뉴스 광역화는 지역방송 활성화와 큰 개연성은 없고, 매년 실시하는 프로그램 통폐합 과정에서 언제든 폐지할 수 있다는 점에서 눈속임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여·야 의원 10명은 수신료를 주재원으로 하는 KBS가 경제성을 이유로 지역방송국을 축소하는 것은 공영방송사로서의 책임을 망각하고, 방송의 공정성과 공익성을 규정한 방송법 제6조에도 맞지 않다고 비판했다.

긴급토론회에선 정부 측 인사로 양한열 방송통신위원회 방송정책국장, KBS에서는 김영한 지역정책실장, 김종환 지역혁신 부장이 참석한다.

KBS노동조합 측에서는 정상문 위원장, 오세웅 지역협의회 의장이 참석하고, 지역대표로 김석 순천YMCA 사무총장, 윤현중 진주YMCA 이사장, 신대운 지방분권전남연대 상임대표, 신계종 충주방송국 축소·폐지 반대 시민대책위원장, 장각중 KBS원주 구조조정 반대 범시민대책위 공동대표, 허성권 KBS노동조합 부위원장, 연규식 KBS포항 시청자위원회 위원이 토론자로 나설 예정이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회서 여·야 의원 공동 KBS 지역방송국 축소 반대 긴급토론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