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7 15: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사진제공=제주신라호텔]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안서진 기자] 매콤하고 얼얼한 ‘마라 열풍’의 본산이자 중국 대표 ‘쓰촨(사천)요리’의 본고장 청두의 특급 주방장들이 제주신라호텔을 찾는다.

제주신라호텔 ‘더 파크뷰’는 오는 12월 5일~11일 ‘댜오위타이 부티크 호텔 청두’의 왕 훠이 총주방장과 마오 이 셰프를 초청하여 쓰촨요리의 진수를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왕 훠이와 마오 이 셰프는 톡 쏘는 매운 맛이 일품인 ‘마라’뿐 아니라 다양한 향신료를 결합해 풍부한 맛을 내는 쓰촨요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최근 한국 요식업계를 강타한 ‘마라 열풍’도 쓰촨요리에서 비롯된 것으로, ‘더 파크뷰’에서는 강렬하면서도 깊은 맛의 향연을 즐길 수 있다고 호텔측은 설명했다.

제주신라호텔을 찾는 ‘왕 훠이’ 총주방장은 1982년부터 33년간 중국 국빈관인 댜오위타이(조어대)에서 근무했으며, 2016년에 ‘댜오위타이 부티크 호텔 청두’의 총주방장으로 합류했다.

‘마오 이’ 셰프는 쓰촨요리와 댜오위타이 요리를 연구개발하고 있다. 요리사 집안에서 나고 자란 그는 체코 대사관에 초대돼 저명 인사들에게 ‘원조’ 쓰촨음식을 선보이기도 했다.

제주신라호텔 뷔페 ‘더 파크뷰’는 다양한 쓰촨요리 중 한국인의 입맛에 잘 맞는 메뉴를 엄선해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브런치에는 △마파두부 △꺼러산 라즈지(라조기) △새우 아스파라거스 볶음을 내놓으며 디너에는 △고추 소고기 볶음 △향과 돼지갈비 △어향소스 새우 볶음면 △궁보새우 요리 △칠리소스 생선찜 등 쓰촨식 이색 메뉴를 추가한다.

제주신라호텔 관계자는 “쓰촨요리의 본고장인 청두는 ‘유네스코 미식 도시’로 선정될 정도로 손꼽히는 미식의 도시”라며 “이번 초청행사는 청두에서 온 두명의 특급 요리사를 통해 세계적으로 유명한 쓰촨요리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기회”라고 강조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L] 제주신라호텔, 청두 특급 셰프 초청 ‘정통 쓰촨요리’ 선보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