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건고추 최종 수매비축량 2750t…경북지역 ‘최다’

김덕엽 기자 입력 : 2019.10.16 01:34 |   수정 : 2019.10.16 01:34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강석호(자유한국당,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의원 [사진제공 = 연합뉴스]

강석호 의원 “건고추 가격 하락 근심 걱정 농민 위한 추가 수매결정 환영…판로 미확보 농업인 긴급 추가 수매 적극 활용해야”

[뉴스투데이=김덕엽 기자] 농림축산식품부가 건고추의 가격안정을 위해 건고추 2500t을 수매비축계획을 세웠지만 수매 비축 신청량이 예상보다 많아 최대 10% 수준에서 추가 수매가 이뤄져 최종 수매비축량이 2750t으로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강석호(자유한국당,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의원이 농협경제지주로부터 받은 2019년산 건고추 정부수매비축물량 시도별 배정내역에 따르면 기존 2500t에서 추가로 250t을 배정해 최종 2750t으로 확인됐다.

추가물량은 고추 최대산지인 경북 183t, 전북 43t, 충북 24t으로 배정, 경북지역의 경우 면적기준 수매물량으로 571톤이 배정되었으나 수매물량 899t에 이번 추가물량 183톤을 더해 약 1082t이 최종 배정됐다.

특히 정부는 올해산 건고추의 산지가격이 출하 초기 600g(한근)당 9000원대를 형성했지만 이후 출하량 증가 등으로 지난달 27일 기준 600g당 5955원까지 추락하자 수매비축에 직접 나섰다.

강석호 의원은 “건고추 가격 하락으로 근심 걱정이 많아진 농민을 위해 정부가 추가 수매를 결정한 것은 환영할 일”이라며 “아직 판로를 확보하지 못한 농업인들은 보유 또는 즉각적인 시장 출하보다 이번 긴급 추가 수매를 적극 활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농식품부, 건고추 최종 수매비축량 2750t…경북지역 ‘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