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기아차, 소형SUV 셀토스 판매 개시…사전계약 5100대

정동근 기자 입력 : 2019.07.18 10:57 |   수정 : 2019.07.18 10:57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기아차 소형SUV 셀토스 [사진제공=기아자동차]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정동근기자] 기아자동차는 고급 사양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셀토스'를 공식 출시하고 본격 판매를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기아차는 지난 3월 서울 모터쇼에서 양산형 콘셉트카 'SP 시그니처'를 선보였고 지난달 20일에 인도에서 셀토스를 최초 공개했다. 국내 판매를 시작으로 인도와 중국 등에서 잇따라 출시한다.

기아차는 셀토스의 장점으로 동급 최대 크기에서 나오는 대범한 외관 디자인, 절제된 젊은 고급스러움을 갖춘 실내디자인, 동급 최첨단 주행 안전사양, 편의사양, 합리적인 가격을 내세웠다.

파워트레인은 1.6 터보 가솔린과 1.6 디젤 2가지 엔진에 7단 듀얼클러치변속기(DCT)가 적용됐다. 복합연비(16인치 2WD 기준)는 가솔린 12.7 ㎞/ℓ, 디젤 17.6 km/ℓ다.

판매가격은 ▲1.6 터보 가솔린 모델 트렌디 1929만원, 프레스티지 2238만원, 노블레스 2444만원 ▲1.6 디젤 모델 트렌디 2120만원, 프레스티지 2430만원, 노블레스 2636만원이다.

소형 SUV이지만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선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등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이 기본으로 들어간 점이 특징이다.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정차.재출발 기능 포함), 고속도로 주행보조, 안전하차보조 (경고음) 는 추가할 수 있다.

컴바이너 타입(별도 유리판에 정보 표시) 헤드업 디스플레이, 기아차 최초 Bose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휴대전화 무선충전 등 편의사양이 대거 적용됐으며 음악에 연동되는 사운드 무드 램프도 있다.

블루투스 기기 2대 동시 연결, 10.25인치 와이드 내비게이션, 동급 최초 차량 밖 원격 시동이 가능한 스마트키 원격시동도 포함됐다. 뒷좌석 공간도 넓고 열선 시트·리클라이닝 등이 적용된다. 러기지 용량은 498ℓ(VDA 기준)로 동급 최대다.

화물 공간에는 골프백 3개 보스턴백 3개 또는 디럭스 유모차가 들어간다. 기아차는 첫차 혹은 여성 고객을 위해 첨단 안전사양과 주요 기능을 설명해주거나, 돌발상황시 출고 1년간 5회 긴급출동하는 등의 '어메이징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셀토스는 지난달 26일 사전 계약을 시작한 이래 16일간 5100대 계약이 체결됐다고 기아차는 밝혔다. 사전계약 고객 68%가 최상위 등급인 노블레스를 선택했고, 외장 색상은 스노우 화이트 펄 원톤 46%, 클리어 화이트 바디 체리 블랙 루프 26% 순이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기아차, 소형SUV 셀토스 판매 개시…사전계약 5100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