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토지신탁 대표이사에 이훈복 前대우건설 전무 임명

김정은 기자 입력 : 2019.02.25 16:27 |   수정 : 2019.02.25 16:27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이훈복 대한토지신탁 신임 대표이사


[뉴스투데이=김정은 기자] 대한토지신탁은 주주총회에서 신임 대표이사로 이훈복(56세) 前 대우건설 전무를 선출하여, 3월 1일부로 업무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이훈복 대표이사는 대우건설에서 30년간 근무하며 주택부문 영업현장에서 쌓아온 실무경험이 풍부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훈복 대표이사는 고려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였으며, 대우건설 해외영업팀에 입사해 국내공공 영업팀장, 주택사업담당(상무보), 공공영업실장·경영지원실장(상무), 영업지원실장·전략기획본부장·사업총괄(전무) 등을 역임하였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한토지신탁 대표이사에 이훈복 前대우건설 전무 임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