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도청에 故 노태우 전 대통령 도민 분향소 운영

황재윤 기자 입력 : 2021.10.27 19:50 ㅣ 수정 : 2021.10.27 20:23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27일 도청 동락관에 설치된 故 노태우 전 대통령 도민 분향소에서 헌화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 = 경북도]

 

[뉴스투데이=황재윤 기자] 경북도가 故 노태우 전 대통령 국가장 기간 동안 범국민적인 애도와 추모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조기를 게양하고, 도민 분향소를 운영한다.

 

27일 경북도에 따르면 도는 도청 동락관 1층 로비에 설치한 뒤 영결식이 이뤄지는 날까지 도민 분향소를 운영된다.

 

경북도는 분향소 내에 헌화용 국화, 향 등 분향 물품을 준비하고, 안내공무원을 배치하여 도민들이 故 노태우 전 대통령의 서거를 애도하고, 추모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이철우 경북도지사 또한 이날 고우현 도의회 의장, 임종식 도교육감을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도청 간부공무원 및 산하 공공기관장 등 40여명과 함께 분향소를 찾아 헌화‧분향하고 고인에 대한 깊은 애도를 표한 바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노태우 전 대통령은 6·29 선언을 통해 대통령 직선제를 확립하며 자유 민주주의 가치를 되살렸을 뿐 만 아니라, 88올림픽 성공 개최와 남북한 UN 동시가입으로 대한민국의 위상을 크게 높이셨다”고 말했다.

 

특히 “소련, 중국 등 공산권 국가와 수교정책을 통해 북방외교의 초석을 다지는 등 우리나라가 경제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고, 국제무대에서 도약할 수 있도록 많은 변화를 이끌어 낸 큰 지도자셨다”고 추모했다.

 

한편 故 노태우 전 대통령은 1988년부터 1993년까지 우리나라 제13대 대통령으로 재직했으며, 지난 26일 향년 89세를 일기로 서거했다. 정부는 노 전 대통령 장례를 국무회의를 통해 국가장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