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11번가, 티볼리·코란도 등 쌍용자동차 ‘20만원 할인권’ 반값 할인

강이슬 기자 입력 : 2020.09.02 09:2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사진제공=11번가]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11번가(사장 이상호)가 쌍용자동차에서 출시한 모든 차종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20만원 할인권을 반값인 10만원에 판매한다.

 

11번가 ‘한가위 맞이 슈퍼세이프’ 프로모션은 쌍용자동차 모든 모델 구입 시 사용할 수 있는 20만원 할인권을 50% 할인된 10만원에 판매한다. 여기에 구매확정 시 SK페이 포인트 10만 포인트를 지급하고(선착순 500명), 쌍용자동차에서 선착순 3000명에게 제공하는 ‘슈퍼세이프’ 특별 한가위 프로모션(최대 7% 할인 또는 무이자 60개월)을 추가로 적용하면 최대 380만원의 구매 혜택(G4렉스턴 화이트 에디션 기준)을 받을 수 있다.

 

11번가는 지난해부터 쌍용자동차의 신차 온라인 최초공개(신형 코란도)를 시작으로 연중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리스펙 티볼리, 리스펙 코란도, G4렉스턴 등 국내 출시 모델의 구매 할인권 판매 및 온라인 구매상담을 단독으로 진행해 왔다.

 

11번가는 다가올 한가위를 맞이해 11번가에서 진행했던 티볼리, 코란도, G4렉스턴 등 쌍용자동차 기존 라인업에 렉스턴 스포츠, 렉스턴 스포츠 칸을 최초로 추가해 쌍용자동차 모든 출시차량의 온라인 프로모션을 동시 진행하게 됐다. 

 

11번가에서 할인권을 구매하면서 간단하게 구매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가까운 쌍용자동차 오프라인 대리점을 연결해 영업담당자로부터 옵션내용 설명부터 시승까지 상세한 상담을 제공한다.

 

박준영 11번가 전략사업그룹장은 “11번가의 차량 구매상담은 각 지역 오프라인 대리점을 연계해 비대면 장점을 최대한 살린 편리한 프로세스로 이용 고객의 만족이 높다”며 “한가위 특별 프로모션으로 쌍용자동차의 모든 라인업을 11번가에 준비했으니 차량 구매를 준비하는 고객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