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삼성전자, 차세대 AI 슈퍼컴퓨터용 ‘800GB Z-SSD’ 출시…“세계 최고성능”

권하영 기자 입력 : 2018.01.30 11:00 |   수정 : 2018.01.30 11: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삼성전자가 출시하는 차세대 슈퍼컴퓨터용 ‘800GB(기가바이트) Z-SSD’ 제품 ⓒ 삼성전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권하영 기자)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 등 차세대 시장에 최적화된 SSD(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 신제품을 출시하며 3차원 V낸드 플래시 기술로 새로운 프리미엄 시장을 열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세계 최초로 Z-SSD 개발한 데에 이어, 세계 최고 성능의 ‘800GB(기가바이트) Z-SSD’를 업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AI·빅데이터·사물인터넷(IoT) 등 차세대 시장에서 캐시데이터 및 로그데이터의 초고속 처리·분석에 최고 효율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출시를 통해 기존 PC SSD, 엔터프라이즈 SSD, 소비자 SSD 시장에 이어 차세대 슈퍼컴퓨터(HPC)용 SSD 등 프리미엄 시장에서 확고한 제품경쟁력을 다지겠단 방침이다.
 
이번 800GB Z-SSD는 △ 3비트 V낸드보다 읽기 속도가 10배 이상 빠른 Z-NAND △ 고속 응답(Ultra Low Latency) 컨트롤러 △ 1.5GB용량의 초고속·초절전 LPDDR4 모바일 D램 등을 탑재했다. 기존 3비트 기반 고성능 NVMe SSD보다 응답속도가 5배 이상 빠르다.
 
또한 이번 신제품은 800GB를 매일 30번씩 쓰는 경우에는 최대 5년의 사용 기간을 보증한다. 일일 사용량이 이를 더 초과할 경우에는 최대 총 쓰기 사용 용량을 4만2000TB(테라바이트)까지 보증한다. 이는 5GB의 Full HD 영화를 840만 번 쓰고 지울 수 있는 수준이다.
 
동시에 평균 무고장 시간(MTBF)을 의미하는 ‘신뢰성’은 기존보다 2배 높인 200만 시간까지 늘렸다.
 
한진만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상품기획팀장은 “이번에 용량을 더욱 높인 Z-SSD 출시로 글로벌 슈퍼컴퓨터 고객들에게 IT 투자 효율을 더욱 높인 차세대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더욱 높은 용량과 제품 경쟁력을 갖춘 차세대 Z-SSD를 적기에 개발하여 프리미엄 SSD 시장을 지속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2월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국제반도체회로학회 2018(International Solid-State Circuits Conference)’에서 프리미엄 시장을 이끌 첨단 Z-SSD 핵심 기술과 라인업을 발표할 예정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삼성전자, 차세대 AI 슈퍼컴퓨터용 ‘800GB Z-SSD’ 출시…“세계 최고성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