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예탁결제원, ‘전자증권제도’ 본격 도입 앞두고 조직개편 단행

권하영 기자 입력 : 2017.11.14 16:28 |   수정 : 2017.11.14 16:28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뉴스투데이=권하영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전자증권제도’의 본격 도입을 앞두고 이를 위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 한국예탁결제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권하영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전자증권제도’의 본격 도입을 앞두고 이를 위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예탁결제원은 “철저한 추진을 위한 것”이라고 개편 이유를 전했다.
 
예탁결제원의 오랜 숙원 사업인 ‘전자증권제도’는 2019년 9월 도입이 예정돼 있다. 예탁결제원은 도입 전까지 전자증권 추진 전문조직(TF)을 한시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해당 조직은 현재 부서급에서 본부급으로 확대 개편해 ‘전자증권추진본부’하에 ‘전자증권개발지원단’과 ‘전자증권개발사업단’을 두고 있다.
 
전자증권개발지원단은 전자증권제도와 관련해 △ 기획 △ 분석·설계 및 시스템 개발 지원 △ 제도 홍보 및 대외협력 업무 등을 담당한다. 전자증권개발사업단은 시스템 구축과 관련한 △ IT기획 및 인프라 구축 △ 전자증권 응용시스템 개발업무 등을 추진하게 된다.
 
전자증권추진본부 본부장에는 김정미 증권등록부장이 승진 임명됐다. 회사 내 최초의 여성 본부장이라는 점도 눈길을 끈다.
 
예탁결제원은 이번 조직 개편에 대해 “우리나라 자본시장의 중요한 현안과제인 전자증권 추진에 전사적 역량을 투입함으로써 제도 도입 및 시스템 개발에 완벽을 기할 것”이라는 한편 “양성평등 사회 구현을 위한 여성인력 양성 및 중용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예탁결제원, ‘전자증권제도’ 본격 도입 앞두고 조직개편 단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