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대상그룹, 신설동 본사서 ‘사랑나눔 바자회’ 열어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7-10-25 10:02
870 views
N
▲ ⓒ대상그룹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대상그룹이 임직원 기부문화 확산과 지역 공동체에 기여하기 위한 ‘2017 사랑나눔 바자회’를 오는 27일 대상㈜ 신설동 본사 광장에서 개최한다.
 
이날 바자회에서는 청정원, 종가집, 대상웰라이프, 초록마을, 복음자리 등 대상그룹 식품 브랜드 제품 총 223개 품목을 정상가보다 최대 80% 할인해 판매한다. 행사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다.
 
행사 당일에는 대상㈜ 임정배 대표이사와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윤영균 원장, 전국푸드뱅크사업단 김수삼 단장이 참석해 기부금 및 물품 전달식을 갖고 본격적인 제품판매를 진행한다. 200여명의 청정원 임직원봉사단과 주부봉사단, 대상문화재단의 장학생이 함께 참여한다.
 
대상그룹 제품 외에도 대상그룹과 1사 1촌을 맺고 있는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비암리 마을의 농산물직거래장터에서 각종 농산물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며, 발생하는 차액은 대상그룹에서 지원한다.
 
또한 청정원 주부봉사단이 운영하는 먹거리 장터도 열린다. 청정원 주부봉사단이 직접 떡볶이, 어묵, 순대, 만두, 김치전 등을 요리해 판매한다. 먹거리 장터 판매수익은 주부봉사단 봉사활동 운영비로 쓰여진다.
 
대상㈜ 이보라 사회공헌팀장은 “대상그룹 모든 브랜드가 참여하는 사랑나눔 바자회는 소외계층을 위한 기부와 봉사활동을 위해 시작한 뜻깊은 행사”라며 “그간 지역주민분들의 많은 참여로 성공리에 행사를 진행할 수 있었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바자회를 열어 임직원들과 지역주민, 나아가 대상그룹 브랜드를 사랑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하는 행사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6년 시작된 대상그룹의 ‘사랑나눔 바자회’는 해마다 소비자가 기준 평균 10억 원 상당의 수익금과 제품을 한국산림복지진흥원과 전국 푸드뱅크에 기부해왔다. 지난해까지 누적 금액은 113억 원에 달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