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국민은행, 더 똑똑해진 대화형 뱅킹 앱 ‘리브똑똑’ 정식 오픈
이지우 기자 | 기사작성 : 2017-09-26 16:39
323 views
Y
▲ ⓒ국민은행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개인 메신저, 대화형 뱅킹 서비스, 화자인증, 일정관리, 기업 사내메신저 기능 제공
 
(뉴스투데이=이지우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윤종규)의 ‘리브똑똑(Liiv TalkTalk)’이 대고객 대상으로 26일 정식 오픈했다. ‘리브똑똑’은 시범운영 중이던 차세대 모바일뱅킹 플랫폼이다.
 
‘리브똑똑’은 메신저창에서 채팅을 통해 은행거래가 가능하고, 음성인식을 통한 금융거래 및 사생활 보호 등의 보안성이 강화된 대화형 뱅킹 어플리케이션이다. 상대방의 대화채널을 깨우는 노크(Knock), 똑똑한(Wise) 금융도우미, 대화형서비스(Talk)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특히, 리브똑똑에서 나눈 대화 내용은 해외 아마존 클라우드 서버(AWS)에 저장돼 사생활이 보호되며, 국내 최초로 첨단보안 솔루션 ‘TAP’(Trusted Application Protection·美 정보표준 FIPS 140-2 인증을 획득한 보안 솔루션)을 도입해 암호화된 메시지를 주고받을 수 있다. 해킹이 불가능한 수준의 보완성 강화로 개인뿐만 아니라 비즈니스용 플랫폼으로도 이용이 가능하다.
 
먼저 리브똑똑은 대화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객이 지점 창구에서 은행원과 대화하듯이 메신저 창을 이용해서 금융 거래를 할 수 있다. 친구와 대화 중에도 “#, @, ” 키 버튼을 이용하면 언제든지 계좌조회, 리브머니 보내기, 카드, 퇴직연금 등의 금융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예를 들면 채팅 중 “20,000”을 입력하면 대화 상대방에게 2만원을 보낼 수 있고, “#카드” 입력 시 카드 사용 내역과 결제예정 금액 등이 조회된다.
 
또한, 리브똑똑은 은행권 최초로 화자인증(목소리 인증)을 도입했다. 간편비밀번호 대신 “열려라 똑똑”이라고 말하면 목소리 정보로 본인 정보를 확인해 준다. “김국민에게 3만원 보내줘”라고 말하고, “열려라 똑똑”을 외치면 거래가 완료되는 형태다.
 
간편송금 시 보이스피싱 및 착오송금을 예방하기 위해 ‘안전보내기’서비스도 제공한다. ‘안전보내기’서비스는 수신인이 30분 이후에 송금을 받는 기능으로, 송금 후 30분 전에는 언제든지 거래를 취소할 수 있어 송금인에게 안전과 편의를 제공한다.
 
금융서비스뿐 아니라 일정 관리 기능도 제공한다. 지인들과 대화 도중에 약속이 생기면 대화입력창에 “#일정” 입력을 통해 등록을 할 수 있으며, 등록한 일정은 지인들과 공유가 가능하고 알림 기능도 더해졌다.  
 
리브똑똑은 기존 메신저와의 차별화를 위해 기업 사내메신저 서비스도 같이 제공된다. 사내메신저에 가입한 회사의 직원은 연락처가 없는 회사 동료와도 대화가 가능하고 일정∙공지 기능을 이용해 사내업무를 공유하거나 리브머니 보내기를 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리브똑똑은 첨단 보안 솔루션을 탑재한 똑똑한 메신저 뱅킹 서비스다”며, “앞으로도 클라우드, 인공지능, 챗봇 등 차세대 기술과 연계하여 다양한 비즈 확장이 가능한 대화형 뱅킹 플랫폼으로 정착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우 기자 hap2ji@news2day.co.kr]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