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무풍에어컨’ 더 다양해졌다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7-04-24 12:07   (기사수정: 2017-04-24 12:09)
1,121 views
N
▲ ⓒ삼성전자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바람 없이 시원한 ‘무풍에어컨’의 2017년형 라인업을 확대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25일부터 2017년형 ‘무풍에어컨’을 메탈 티타늄•메탈 골드•메탈 화이트 세 가지 색상에 52.8㎡ ~ 81.8㎡ 용량의 12개 모델을 추가로 출시한다. 특히 올해 출시 모델들은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해 더욱 스마트하게 진화됐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 출시되는 ‘무풍에어컨'은 부가 기능들을 옵션화해 제품 가격대를 다양화 한 것이 특징이다. 출고가는 벽걸이 에어컨 1대가 포함된 홈 멀티 세트 기준 254만9000원부터 444만9000원까지이다.
 
삼성 ‘무풍에어컨’은 몸에 직접 닿는 직바람의 불쾌함 없이 실내 온도를 쾌적하게 유지해주는 혁신적인 ‘무풍 냉방’ 기술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1월~ 4/15일 기준) 5배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에어컨 시장에 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월 ‘무풍에어컨’ 스탠드형을 처음 출시했으며, 올해는 개인 공간에도 ‘무풍 냉방’을 원하는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해 벽걸이형을 새롭게 선보이며 거실부터 안방까지 ‘무풍 냉방’을 완성하는 홈 멀티형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삼성 ‘무풍에어컨’은 메탈소재로 정교하게 가공된 13만 5천개의 ‘마이크로 홀’을 고급스럽게 처리해 조형미를 극대화했고, 사용자 지향적인 UX를 적용해 더욱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이러한 ‘무풍에어컨’의 혁신 디자인은 지난 2월 세계 3대 디자인 상으로 손꼽히는 독일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17’를 수상했다. 또한 산업통상자원부가 선정하는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제품 부문과 UX 부문에 연이어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IoT·AI 기술 접목으로 ▲빅데이터를 활용 온도·습도와 같은 주변 환경 변화와 사용자 패턴에 따라 자동으로 제어하는 AI 맞춤 운전, ▲에어컨 실내기와 실외기의 센서가 수집한 정보를 분석해 문제를 진단하고 조치하는 차별화된 ‘지능형 원격 서비스’가 가능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무풍에어컨은 밤낮 언제라도 바람 없이 쾌적함을 느낄 수 있는 차별화된 무풍 냉방 기술로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사계절 가전으로 자리를 잡았다”며 “삼성전자는 올해에도 더욱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며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 국내 에어컨 대표 브랜드로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