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제리너스커피, 청소년 바리스타 육성 나서 “채용 기회도”

강이슬 기자 입력 : 2017.04.11 17:36 |   수정 : 2017.04.11 18:1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10일 엔제리너스커피 세종로점에서 엔제리너스커피 마케팅부문 김치만 상무(가운데)와 액츠29카페 폴배 대표(좌), 월간커피엔티 지영구 대표(우)가 ‘청소년 바리스타 육성을 위한 상생 협약식’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엔제리너스커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커피전문점 엔제리너스가 주최사 액츠29카페, 협찬사 월간커피엔티와 함께 국내 및 세계 최초로 개최되는 제3회 청소년 바리스타 대회 'WYBC(월드유소년바리스타챔피어쉽)' 후원 협약식을 지난 10일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엔제리너스커피 마케팅부문 김치만 상무와 액츠29카페 Paul Bae 대표, 월간커피엔티 지영구 대표가 참석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엔제리너스커피는 WYBC 대회의 미국, 중국 예선전 및 한국 본선 대회를 후원하며, 대회 참가자들에게 연습 공간을 제공하고 입상한 청소년을 대상으로 향후 자사 채용을 검토할 계획이다.

3자간 협약식에 이어 엔제리너스커피 바리스타이자 2014, 2016 KBC(한국바리스타챔피언쉽) 우승자인 정아름, 최정민 바리스타 및 2015, 2016 WYBC 우승자 박소연 바리스타를 심사위원으로 위촉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엔제리너스커피 마케팅부문 김치만 상무는 “이번 WYBC 대회를 통해 청소년들이 전문 바리스타로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국내 커피 시장의 성장과 문화 발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WYBC는 세계 최초로 청소년을 대상으로한 바리스타 챔피언쉽 대회로 6월 본격적인 국내 예선을 시작으로 미국, 홍콩, 중국 총 4개국 예선 대회를 통해 오는 10월 최종 결선을 진행한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엔제리너스커피, 청소년 바리스타 육성 나서 “채용 기회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