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伊남성복 브랜드 ‘라르디니’ 국내 론칭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6-03-17 09:49   (기사수정: 2016-03-17 09:56)
1,058 views
N
▲ [사진=라르디니]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이탈리아 고급 남성복 브랜드 라르디니(LARDINI)를 전개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오는 18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6층에 라르디니 단독 매장을 오픈하며 한국 남성복 시장 공략을 시작한다. 라르디니는 국내외 유명 편집숍 등을 통해 제품을 판매하고 있지만 전세계를 통틀어 단독매장을 오픈하는 것은 이번 한국 매장이 최초다.
 
라르디니는 1978년 라르디니 4남매(안드레아, 루이지, 로레나, 아나리타)에 의해 설립됐으며, 창립 초기에는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돌체앤가바나, 발렌티노 등 유명 브랜드의 생산을 맡아왔다. 그 후 독자 브랜드인 라르디니를 론칭해 유럽은 물론 뉴욕, 도쿄 등 전세계적으로 사랑 받고 있다.
 
가슴 위에 달린 꽃모양 부토니에 장식이 브랜드의 트레이드 마크로 잘 알려져 있으며, 신체를 타고 흐르는 듯한 자연스러운 실루엣의 수트와 재킷, 코트를 비롯해 슈즈, 벨트 등의 액세서리까지 남성을 위한 모든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뛰어난 봉제 기술과 장인정신에 입각한 수작업 공정, 모든 제품에 대해 메이드 인 이탈리아를 고집하는 엄격한 품질관리로 유명하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라르디니가 세계 최대 남성복 박람회인 피티 워모(Pitti Uomo)에 매 시즌 참여하며 전세계 남성복의 트렌드를 이끌어가고 있는 만큼 국내 남성복 시장에서도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기대한고”고 밝혔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라르디니 신세계 강남점 오픈을 시작으로 하반기에는 신세계 센텀시티점에 두 번째 매장을 오픈하는 등 유통망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라르디니 김형국 팀장은 “라르디니는 뛰어난 품질과 디자인을 자랑하지만 다른 명품 브랜드에 비해 합리적인 가격대로 책정되어 있어 국내에서도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라며 “이탈리아 대표 클래식 브랜드로 손꼽히는 라르디니를 통해 남성 수트의 진면목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라르디니 신세계 강남점은 매장 오픈을 기념해 방문 고객에게 브랜드의 상징인 꽃 장식 부토니에를, 20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최고급 이태리산 올리브오일과 소금 세트를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