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단국대, 대학생·예비 창업가 대상 캠프 개최한다

오지은 기자 입력 : 2015.12.18 10:11 |   수정 : 2015.12.18 10:11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와 단국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충남 아산 KT도고수련관에서 창업캠프를 진행한다. [사진=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IoT & ICT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 참가 36개팀 대상
 
대학생·예비 창업자, 사업계획 구체화 및 1:1 맞춤 멘토링 제공 예정

(뉴스투데이=오지은 기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임덕래, 이하 경기센터)와 단국대학교(총장 장호성, 이하 단국대) 창업지원단은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2박 3일간 충남 아산에 위치한 KT도고수련관에서 창업캠프를 진행한다.

이번 창업캠프는 경기센터가 창업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추진하는 IoT & ICT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의 일환으로 36개팀(IoT 22팀, ICT 14팀), 약 1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경기센터는 공모에 참가한 245개 팀 가운데 서류심사를 통해 이번 캠프에 참가하는 36개의 팀을 선정했다.

이번 캠프에 참여하는 팀들은 1일차와 2일차에 걸쳐 팀별로 사업계획서 및 비즈니스 마일스톤 작성과 더불어 1:1 맞춤 멘토링 등의 과정을 거치고 3일차에 팀별 사업계획서를 발표하게 된다.

경기센터와 이번 창업캠프를 통해 2016년 MWC(Mobile World Congress) KT전스부스에 참가할 2개팀을 포함, 10개팀을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10개의 팀은 이달 28일부터 약 보름간 맞춤형 멘토링을 거치게 된다. 이후 경기센터는 데모데이 발표 과정을 통해 최종적으로 5개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최종 선발된 5개팀에 대해서는 총 10명(각 팀별 2명)에게 실리콘밸리 해외 연수 기회가 제공된다. 실리콘밸리 해외 연수 기간 동안에는 글로벌기업 및 인프라 탐방, 글로벌VC 및 스타트업 네트워킹이 이뤄진다. 이 외에도 경기센터와 단국대는 2016년 상반기 IoT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참가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경기센터와 단국대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이번 공모전은 추진하는 IoT & ICT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은 사물인터넷(IoT)과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에서 창업을 준비하는 대학생 및 (예비)창업가를 대상으로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유망팀을 발굴하는 ‘소통하는 기술’에 특화된 공모전이다.

경기센터 임덕래 센터장은 “사업계획 구체화와 1:1맞춤 멘토링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이번 창업캠프를 통해 공모전 참여자들이 한 단계 더 발전하기를 기대한다”며 “경기센터는 앞으로도 대학생 및 예비 창업자들의 빛나는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단국대, 대학생·예비 창업가 대상 캠프 개최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