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휴대폰 보험 ‘폰케어플러스’ 혜택 강화…최대 80만원 보상
오지은 기자 | 기사작성 : 2015-04-13 08:52
3,415 views
N
▲ LG유플러스는 스마트폰 분실 및 파손한도를 통합 운영하고 분실 또는 파손에 상관없이 최대 80만원까지 보상하는 등 휴대폰 보험 ‘폰케어플러스’ 혜택을 대폭 강화했다고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스마트폰 분실 및 파손한도 통합 운영, 최대 80만원까지 보상
고급형 스마트폰 기준 타사 대비 월 이용료 4,600원로 가장 경쟁력 있어


(뉴스투데이=오지은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는 스마트폰 분실 및 파손한도를 통합 운영하고 분실 또는 파손에 상관없이 최대 80만원까지 보상하는 등 휴대폰 보험 ‘폰케어플러스’ 혜택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스마트폰의 액정 파손 수리비가 일반적으로 최저 15만원에서 최대 45만원인 점을 감안하면 이번 혜택 강화를 통해 고객의 파손 수리비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새롭게 개편한 폰케어플러스는 고급형 스마트폰(출고가 55만원 이상) 기준으로 타사 대비 월 이용료가 4,600원으로 가장 저렴하며, 자기부담금은 손해액의 20%다. 뿐만 아니라, 휴대폰 장기 사용자를 위해 가입 기간은 24개월에서 30개월로 연장했다.

폰케어플러스는 신규가입 또는 기기변경 후 30일 이내에 전국 LG유플러스 대리점을 방문하거나 고객센터(019-114)에서 상담 후 가입하면 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폰케어플러스 개편을 기념하여 신규 가입 고객이 이달 말까지 홈페이지(
www.uplus.co.kr )를 통해 신청하면 고급 방탄 강화유리필름을 무료로 제공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