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LG유플러스, 핀테크 활성화 MOU 체결
오지은 기자 | 기사작성 : 2015-03-27 08:58
1,583 views
N
▲ LG유플러스 신한은행은 26일(목) 중구 태평로 신한은행 본점에서 양사의 인프라를 통한 협업과 결제 시장 내 서비스 활성화 및 신규 서비스 발굴 등을 목적으로 전략적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업무협약 체결 후 LG유플러스 강문석 BS본부장(왼쪽)과 신한은행 유동욱 부행장(오른쪽)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금융 인프라 보유한 신한은행과 제휴 통해 지불결제 시장 내 핀테크 사업 선도
글로벌 결제 서비스 등 향후 사업 협력으로 시너지 창출 기대


(뉴스투데이=오지은 기자) 통신사와 은행이 손 잡고 핀테크 전략 사업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 국내 최다 온라인 결제 가맹점 우위와 국내 최고 수준의 금융 인프라 등 양사가 힘을 합치면서 국내 핀테크 시장 판도에도 큰 변화가 예상된다.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www.uplus.co.kr )는 지난 26일(목) 중구 태평로 신한은행 본점에서 신한은행(은행장 조용병)과 양사의 인프라를 통한 협업과 결제 시장 내 서비스 활성화 및 신규 서비스 발굴 등을 목적으로 전략적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급변하는 온라인 및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양사의 역량을 결집해, 이용자에게 보다 안전한 금융 서비스를 제시하고, 금융 이용 편의성을 향상시키는데 힘을 모으자는 취지로 마련되었다.

LG유플러스는 통신사이자 결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는 PG(Payment Gateway)사업자로 현재 10만여 온라인 가맹점 기반을 확보하고 있을 뿐 아니라,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나우(Paynow)’를 비롯해 모바일 및 오프라인으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LG유플러스 강문석 BS본부장(부사장)은 “양사의 업무협약을 통해 통신사와 은행이 가지고 있는 각자의 노하우를 결집시켜, 핀테크 시장을 선도하는 모범사례를 만들어 낼 것”이라며, “향후 참신한 신규 서비스의 개발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양사는 모바일 결제 서비스 및 글로벌 결제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제휴 모델을 제시하고, 공동 마케팅 활동 등에도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