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외국인환자 및 의료관광 유치 '메디컬경기 온라인 비즈니스 포럼' 26일 개최

김충기 기자 입력 : 2020.10.25 19:17 ㅣ 수정 : 2020.10.25 19:28

도내 외국인환자 유치 의료기관 12곳과 해외 여행사, 의료기관 등 50곳 참여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 제공]
 

[뉴스투데이=김충기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외국인환자, 의료관광 유치 활성화를 위한 ‘2020 메디컬경기 온라인 비즈니스 포럼’을 10월 26일부터 11월 27일까지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포럼에는 ▲아주대학교의료원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가톨릭대학교부천성모병원 ▲순천향대학교부속부천병원 ▲차의과학대학교분당차병원 ▲동국대학교의료원(일산) ▲보바스기념병원 ▲ 명지병원 ▲효산의료재단 G샘병원 ▲대진의료재단 분당제생병원 ▲윌스기념병원 ▲조은손성형외과 등 경기도 외국인환자 유치 의료기관 12곳과 러시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의 의료관광 유치 대행 여행사, 의료기관 관계자 등 50곳이 참여한다.

 

해외 기관 등 국내 입국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26일부터 유튜브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국내 의료기관별 특정 URL로 접속하면 경기도 의료 소개, 참여 의료 기관 홍보 영상 등을 볼 수 있다.

 

포럼 기간에는 국내 의료기관과 러시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등 3개국 해외 참석자 간 온라인 화상 미팅이 진행된다. 도는 국가별 온라인 접속 환경과 시차 등을 고려해 순차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1개월의 시간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암 질환, 비뇨기과, 신경외과, 수부외과 등 일부 치료가 시급한 카자흐스탄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도내 병원 의료진과의 화상 상담회도 열릴 예정이다.

 

김재훈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코로나19로 국가 간 이동이 원활하지 않지만 또 다른 기회를 마련한다는 생각으로 온라인 외국인환자 유치 사업을 선제적으로 추진하게 됐다”며 “의료산업 해외 진출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시대 K-의료 홍보와 보건의료 분야 국제 협력에도 더욱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