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여성안심귀갓길 서하남로 등 로고젝터 설치

송대승 기자 입력 : 2020.10.05 17:48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송대승 기자] 하남시와 하남경찰서가 여성안심귀갓길의 환경을 개선한다고 5일 밝혔다.

하남시는 여성안심귀갓길 2개 구간(▲서하남로 191~감북로51번길, ▲하남대로 761번길~하남대로 739번길)의 어두운 길목에 로고젝터를 설치했다.
 
하남시가 여성안심귀갓길의 환경을 개선한다.[사진제공=하남시]
 
또 하남경찰서는 여성안심귀갓길 내 노면표시 및 CCTV 하단에 비상벨 추가설치를 실시했고 주변 골목의 순찰을 강화했다.

여성안심귀갓길은 범죄취약지점에 방범 인프라를 설치함으로서 안전한 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지정한 장소이며, 장소선정은 지역별 GeoPros 분석 등을 통해 하남경찰서가 지정한다.

시는 지난 7월 여성안심귀갓길 현장 맞춤형 환경 개선을 위해 거주자 대표(통장), 담당 행정복지센터 공무원, 관할 지구대 경찰(지구대장 등)이 참여하는 회의를 주최해 ▲여성안심귀갓길 노면표지 ▲로고젝터 설치 ▲비상벨 추가 설치 ▲112신고 안내표지판 부착 등 귀갓길 방범 설치물의 종류 및 세부 설치 장소를 논의했다.

하남시는 “하남경찰서와 연계해 회의에서 수렴한 의견을 토대로 여성안심귀갓길 환경에 대한 지속적 관리와 개선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