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소형가전 카카오프렌즈 홈 크리에이티브 그룹 오렌지쇼크와 IoT 시장 진출

황경숙 기자 입력 : 2020.08.11 18:00 |   수정 : 2020.08.12 11:0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황경숙 기자] 카카오IX(대표 권승조)의 캐릭터 브랜드 카카오프렌즈가 스마트 소형가전 시리즈 ‘카카오프렌즈 홈’을 출시했다. 
 
카카오프렌즈 홈은 국내에서 사랑받는 카카오프렌즈 캐릭터와 넨도가 콜라보레이션으로 만들어진 디자인 오브제이다. 넨도는 캐나다 출신 사토 오오키가 설립한 회사로 스타벅스, 코카콜라, 루이비통 등과 협업한 아트 오브제 등을 선보였으며 생활 속 제품부터 건축, 그래픽까지 카테고리를 초월하여 디자인 작업을 하는 글로벌 디자인 그룹이다.

 

11.jpg
[사진제공=카카오프렌즈 홈]

 

넨도는 “디자인이란 일상의 문제를 해결해야 하며, 매일의 삶에서 감동을 줄 수 있는 작은 것들이 삶을 더 풍요롭고 나아지게 한다”는 모토를 가졌다.
 
국내에서 3040세대 슈퍼 리치의 관심을 사로잡은 프리츠한센과 협업하여 선보인 넨도의 NO1 체어는 KEB하나은행 슈퍼리치 전용 PB센터 ‘클럽원’에서 출시되자마자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카카오프렌즈 홈은, 넨도의 디자인 철학이 가장 잘 묻어난 프리미엄 제품이다. 일상 생활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보울의 형태에서 착안하여 우리가 머무는 공간에 조화롭게 어울릴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기존 IoT 디바이스에서 볼 수 없었던 감성과 스토리텔링으로 캐릭터를 제품에 자연스럽게 담아냈다.
 
주식회사 오렌지쇼크 고태윤 대표는 “오렌지쇼크는 그동안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협업하여 제품을 기획, 개발에 그치지 않고 차별화된 마케팅 및 세일즈 활동을 진행했다”며 “카카오프렌즈홈이 제시하는 디자인의 가치를 보다 많은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차별화된 프리미엄 마케팅 활동을 지속 전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7월 런칭한 카카오프렌즈홈은 ㈜오렌지쇼크가 국내 및 해외 유통을 총괄계약을 맺고 국내 및 해외 카카오프렌즈 팬들에게 새로운 브랜드 경험을 선사하고 있으며, 현 국내 호텔인 비스타 워커힐 리버파크와 비스타 워커힐 디럭스 객실에 프리미엄 공간을 구성하여 제품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였다. 자세한 사항은 오렌지쇼크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프리미엄 소형가전 카카오프렌즈 홈 크리에이티브 그룹 오렌지쇼크와 IoT 시장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