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L] 바이젠셀, 중기부 '기술지주회사 자회사 R&BD 지원사업' 선정

김연주 기자 입력 : 2020.07.06 16:50 |   수정 : 2020.07.06 16:5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cats.png
바이젠셀 홈페이지 캡쳐. [사진=바이젠셀 홈페이지]

 

[뉴스투데이=김연주 기자] 보령제약 관계사인 면역세포치료제 전문기업 바이젠셀이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시행하는 ‘2020년 기술지주회사 자회사 R&BD 지원사업’에 참여기업으로 선정됐다.

 

‘기술지주회사 자회사 R&BD 지원사업’은 대학·연구소가 보유한 신기술의 사업화 확대 및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기 위해 대학 기술지주회사 자회사의 신산업 분야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바이젠셀은 가톨릭대 기술지주회사와 고려대 기술지주회사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에 선정됐다. 이에 따라 바이젠셀은 정부로부터 올해부터 3년간 약 6억원의 연구개발비를 지원받아 새로운 면역억제세포인 제대혈 유래 골수성 면역억제 세포(CBMS)를 이용한 신규 임상연구 및 신약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신규파이프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다.
 
한편 바이젠셀은 현재 림프종 치료제 ‘VT-EBV-201'의 임상2상을 진행중이며 급성골수성백혈병 치료제 'VT-Tri', 이식편대숙주병 치료제 'ViMedier' 등 희귀질환치료제 연구개발을 진행중이다. 특히 ‘VT-EBV-201'은 지난해 11월 식약처로부터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받으며 개발단계임에도 현재 진행중인 임상2상이 완료되면 신속 허가신청을 진행할 수 있다.
 
바이젠셀은 20여년간 면역학 분야를 연구해 온 면역세포치료제 전문가 김태규 교수가 설립한 면역세포치료제 전문기업으로 가톨릭대 기술지주회사의 제1호 자회사이다. 내년 기술특례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올해 하반기 기술성평가를 신청할 계획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L] 바이젠셀, 중기부 '기술지주회사 자회사 R&BD 지원사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