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SK텔레콤, 빅데이터 맛집추천 ‘T맵 미식로드’ 서비스 시작

이원갑 기자 입력 : 2020.07.05 09:00 |   수정 : 2020.07.05 09:0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 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200705_1_가로_SK텔레콤, T맵 미식로드.jpg
SK텔레콤이 5일 빅데이터 맛집 추천 ‘T맵 미식로드’ 웹 서비스를 시작했다. [사진제공=SK텔레콤]

 

[뉴스투데이=이원갑 기자] SK텔레콤이 ‘다이닝코드’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T맵에서 지난 5년간 수집된 GPS 동선 데이터를 분석해 계층별로 방문자가 많은 맛집을 골라내 추천하는 ‘T맵 미식로드’ 홈페이지를 내놨다.

 

SK텔레콤은 5일 T맵 미식로드 웹 서비스가 시작됐음을 알리며 이용 통신사에 상관없이 누구나 전용 사이트에 접속해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신뢰할 수 있는 맛집을 추천해 사람들이 많이 방문하는 인기 음식점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게 목표인 웹 페이지다.

 

T맵 미식로드는 5년간 쌓인 18억개의 T맵 데이터를 분석해 맛집을 추천한다. 연간 1800만 명이 사용하는 T맵에는 방대한 양의 음식점 방문 데이터가 쌓이기 때문에 리뷰나 별점이 아닌 실제 방문 데이터를 분석해 믿을 수 있는 맛집을 추천할 수 있다.

 

또 △지역 △성별 △나이 △동행자 등을 고려해 개인 맞춤형 맛집도 추천한다. 이용자의 성별과 연령대에 따라 인기있는 맛집을 소개하는 한편, 어린이 혹은 부모님과 방문하기 좋은 음식점을 추천해주기도 한다. 예를 들어, 동행자로 어린이를 설정하면 △어린이집 △키즈카페 △초등학교 등 아이 관련 장소 검색 이력이 많은 T맵 이용자들이 자주 방문한 맛집 데이터를 분석해 추천한다.

 

주제별로는 △5년 동안 사랑받은 맛집 △인증샷 찍기 좋은 카페 △최근 뜨는 맛집 △현지인이 자주 찾는 맛집 등 이용자가 관심을 가질 만한 다양한 콘텐츠도 준비했다. 음식점 상세 정보에서 시간대별 방문자 수를 확인, 바쁜 시간을 피해 편안하게 식사를 즐길 수도 있다.

 

이종호 SK텔레콤 Mobility사업단장은 “국내 최대 모빌리티 플렛폼 T맵의 방대한 빅데이터를 분석, 활용해 앞으로도 보다 가치 있는 서비스와 고객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라고 밝혔다.

 

송광현 SK텔레콤 PR2실장은 “T맵 미식로드가 고객들에게 맛집 탐방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해 색다른 경험과 즐거움을 제공하기를 기대한다”라며 “SK텔레콤은 5G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와 즐거움을 제공하는 빅데이터 컴퍼니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E] SK텔레콤, 빅데이터 맛집추천 ‘T맵 미식로드’ 서비스 시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