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NEWS] 현대그린푸드, 캠핑용 밀키트 브랜드 ‘캠밀’ 론칭

강이슬 기자 입력 : 2020.06.29 13:46 |   수정 : 2020.06.29 13:46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언택트(비대면) 소비 트렌드에 맞춘 신제품들이 출시됐다. 현대그린푸드는 캠핑용 프리미엄 밀키트 브랜드 ‘캠밀’을 론칭하고 채끝, 돈목살 등을 담은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 매일유업이 운영하는 중식당 크리스탈제이드에서는 인기 요리를 담은 ‘1인 셰프 박스’ 4종을 내놓는가 하면 CU는 코로나19로 발 묶인 해외여행객들을 위해 기내식 콘셉트의 ‘기내식 도시락 시리즈’ 3종을 출시했다.

 

상큼‧단짠 등 여름 입맛을 겨냥한 신제품도 나왔다. 풀무원식품은 진짜 과일을 넣은 상큼한 ‘리얼 과일 드레싱’ 3종을, 던킨은 오리온 ‘포카칩’과 협업한 단짠 매력의 7월 ‘이달의 도넛’ 2종을 선보인다.


현대그린푸드_캠밀.png
[사진제공=현대그린푸드]

 

■ 현대그린푸드, 캠핌용 프리미엄 밀키트 브랜드 ‘캠밀’ 론칭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종합식품기업 현대그린푸드는 캠핑용 프리미엄 밀키트 브랜드 ‘캠밀(CAM MEAL)을 론칭하고, ‘캠밀 채끝 세트’와 ‘캠밀 돈목살 세트’ 두 종을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캠밀은 캠핑(Camping)의 앞 글자와 식사를 뜻하는 밀(Meal)의 합성어로, 식재료가 반(半)조리된 상태로 포장돼 끓이거나 굽기만 하면 되는 게 특징이다. 식재료를 썰거나 밑간을 해야하는 일반적인 밀키트보다 조리 과정을 간소화해, 캠핑장에서도 손쉽게 요리할 수 있다. 
  
캠밀은 대량으로 생산하는 시중 제품보다 차별화된 맛과 품질을 선보이기 위해 배송 전날 조리사들이 직접 조리한다. 29일부터 온라인 판매 채널인 ‘현대푸드마켓’을 통해 첫 주문 접수를 받아, 다음달 2~4주차 금요일(10일·17일·24일) 가운데 고객이 희망한 날짜에 맞춰 배송할 계획이다. 각각 배송일 1주일 전 목요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이번에 선보이는 ‘캠밀 채끝 세트’는 마리네이드(고기나 생선을 조리하기 전에 맛을 들이거나 부드럽게 하는 과정)된 ‘소고기 채끝살(500g)’, 마늘소스에 새우를 익힌 스페인식 요리 ‘감바스 알 아히요’, ‘버섯 크림 리소토’를 요리할 수 있는 식재료가 반조리돼 포장된다.
 
캠밀 돈목살 세트는 소고기 채끝살 대신 돼지고기 목살(500g)이 들어간다. 이와 함께 각각 세트에는 맞춤형 건강식단 브랜드 ‘그리팅’의 구운 곡물 샐러드(1개) 제품도 포함돼, 총 네 종류의 요리(바비큐 1종, 양식 요리 2종, 샐러드 1종)로 한 개 세트가 구성된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와인을 곁들이며 ‘감성 캠핑’을 즐기는 젊은 캠핑족을 겨냥해 레스토랑에서 먹는 것 같은 양식 코스 요리를 캠핑장에서도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도록 제품을 기획했다”며 “이를 위해 이탈리아 명품 식재료로 손꼽히는 에가디 제도의 천일염, 피에몬테 지방의 트러플 오일 등을 사용해 풍미도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현대그린푸드는 또한 이번 제품에 캠핑에 특화된 패키지도 적용했다. 밀크박스(우유 운반용 상자)와 자작나무 상판을 사용해, 캠핑장에서 테이블이나 간이 의자로도 재활용이 가능하게 했다.
  
판매 가격은 캠밀 채끝 세트와 캠밀 돈목살 세트 각각 8만9000원과 7만2000원이다.
  

크리스탈 제이드 셰프 박스.png
[사진제공=매일유업]

 

■ 크리스탈제이드, 인기요리 담은 ‘1인 셰프 박스’ 4종 출시
 
매일유업이 운영하는 중식당 ‘크리스탈 제이드’에서 테이크아웃이 가능한 1인 셰프 박스 4종을 선보인다. 언택트 소비에 발맞춘 상품이다. 4년 연속 미쉐린 가이드 서울 추천 레스토랑으로 선정된 크리스탈 제이드만의 완성도 높은 시그니처 메뉴를 엄선했다.
 
새우 볶음밥과 어향가지 덮밥, 류산슬 덮밥, 볶은 짬뽕 등 4가지의 메인 식사와 인기 중식 요리인 깐풍기와 탕수육 중 택 1로 선택할 수 있는 구성이다. 가격은 1만6000~1만8000원대다.
 
크리스탈 제이드 관계자는 “외식의 트렌드에 발맞출 뿐만 아니라, 고객들의 감성과 미각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셰프 박스를 통해 새로운 테이크 아웃 메뉴를 경험 하시길 바란다” 며 “현지 셰프의 맛과 정성을 홈파티, 나들이, 가족 외식 어디서든 편하고 컴팩트하게 활용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크리스탈 제이드의 셰프 박스는 오는 30일부터 소공점, 광화문 상하이 팰리스점, 잠원 상하이 팰리스점, 용산아이파크몰점, 롯데아울렛 광교점 등 총 5개 매장에서 맛볼 수 있다. 네이버 Npay와 배민오더에서도 사전 주문이 가능하다. 자세한 메뉴 및 판매매장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U_기내식도시락(3).png
[사진제공=CU]

 

■ CU, ‘기내식 도시락’ 시리즈 3종 출시
 
CU가 해외여행의 묘미 중 하나인 항공 기내식을 콘셉트로 기획한 ‘기내식 도시락 시리즈 3종(포크 플리즈, 치킨 플리즈, 비프 플리즈)’을 오는 30일 출시한다.
 
CU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해외여행이 어려워지면서 여름 휴가를 집에서 보내는 집콕족과 랜선 여행족들을 겨냥해 집에서 즐기는 기내식을 선보이게 됐다.
 
상품명도 실제 비행기에서 승무원에게 기내식을 주문하는 느낌을 살리기 위해 영어로 정중한 부탁을 뜻하는 플리즈(please)를 붙여 포크 플리즈(Pork Plz, 4300원), 치킨 플리즈(Chicken Plz, 4300원), 비프 플리즈(Beef Plz, 4000원)로 정했다.
 
‘포크 플리즈 도시락’은 야채볶음밥과 함께 폭찹 스테이크, 토네이도 소시지, 웨지감자, 야채볶음을 담았고 ‘치킨 플리즈 도시락’은 야채볶음밥에 데리야끼 치킨과 야채볶음, 브로콜리, 오믈렛구이로 가득 채웠다. ‘비프 플리즈 파스타’는 양식 버전으로 토마토 소스의 펜네 파스타 위에 소불고기와 방울토마토 등 다양한 채소, 모짜렐라 치즈를 듬뿍 토핑한 제품이다.
 
은박 용기에 다양한 음식들이 하나로 담겨 나오는 기내식 특유의 감성을 그대로 전달하기 위해 CU 기내식 도시락들도 기존 일반 플라스틱 용기 대신 알루미늄 용기를 사용했다.
 
CU는 기내식 도시락 시리즈의 출시를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머지포인트 쿠폰 100% 당첨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도시락에 동봉된 쿠폰의 스크래치를 긁으면 최소 1000 원부터 최대 1만원까지 머지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머지포인트는 모바일 상품권 형태의 포인트 결제 서비스로 CU를 비롯해 카페, 빵집, 레스토랑 등 전국 2만 여개 머지포인트 사용처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하다.
 
김준휘 BGF리테일 간편식품팀 MD는 ”올해 전세계적으로 번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해외여행을 가지 못하는 고객들의 아쉬움을 조금이나마 달래주고자 기내식 도시락을 기획했다”며 “생활방역 지침의 장기화로 지친 일상을 CU에서 리프레쉬 할 수 있도록 더욱 재미있고 참신한 제품을 계속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1] 진짜 과일을 넣어 상큼한 ‘리얼 과일 드레싱 3종’.png
[사진제공=풀무원]

 

■ 풀무원식품, ‘리얼 과일 드레싱’ 3종 출시
 
풀무원식품은 진짜 과일을 넣어 상큼한 드레싱 신제품 ‘리얼 과일 드레싱’ 3종을 출시했다.한라봉&감귤, 베리&베리, 애플망고 등 3가지 맛으로 출시됐다.
 
드레싱 3종 모두 진짜 과일을 통째로 혹은 커팅해 넣어 과일 본연의 풍미와 맛을 극대화했다. 진한 과즙의 새콤달콤한 맛과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과육이 어우러져 풍성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또 오일, 마요네즈를 첨가하지 않아 지방 함량이 낮다. 가격은 4340원(240g이다.
 
‘리얼 과일 한라봉&감귤 드레싱’은 제주산 한라봉과 귤, 밀감 등으로 시트러스 계열 과일 특유의 톡톡 터지는 상큼함과 과일 알갱이의 식감이 돋보인다. 과일의 향만으로 풍미를 내어 본연의 향긋함도 잘 살아있다. 모짜렐라 치즈와 올리브오일, 바질을 곁들인 보코치니 샐러드나 구운 새우 샐러드의 드레싱으로 적격이다.
 
‘리얼 과일 베리&베리 드레싱’은 블루베리를 통으로 넣고 크랜베리퓨레에 쫄깃한 나타드코코까지 풍성하게 넣어 취식 시 과일 껍질과 알갱이가 그대로 느껴진다. 베리 특유의 상큼하고 달콤한 맛으로 담백한 리코타치즈 샐러드나 치킨 샐러드 등과 잘 어우러진다.
 
‘리얼 과일 애플망고 드레싱’은 애플망고를 담은 드레싱이다. 애플망고를 큼직하게 썰어 넣고 나타드코코를 더해 부드러운 달콤함과 쫄깃한 식감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연어포케샐러드나 오징어링 샐러드 등과 곁들여 샐러드 본연의 맛을 더욱 풍성하게 해준다.
 
오소영 풀무원식품 소스 Meal PM(Product Manager)은 “샐러드가 건강하고 간편한 메뉴로서 인기를 얻으면서 다양한 드레싱에 대한 소비자 니즈가 늘어나면서 진짜 과일을 넣어 홈메이드 스타일로 구현한 과일 드레싱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2019년 냉장 드레싱 시장점유율 1위(46.2%, 닐슨데이터 기준)로 이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풀무원이 이번 신제품 출시로 과일 드레싱 라인업을 강화하고, 앞으로도 시장 트렌드를 리딩해 나갈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미지] 던킨, 7월 신제품 ‘포카칩 도넛’ 2종 출시.png
[사진제공=던킨]

 

■ 던킨, 오리온 ‘포카칩’ 협업 7월 ‘이달의 도넛’ 2종 출시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이 오리온 ‘포카칩’과 함께 한 7월 이달의 도넛을 출시한다.
 
신제품 ‘포카칩 도넛(2종)’은 도넛 반죽 속에 인기 스낵 포카칩을 잘게 부숴 넣고, 포카칩 어니언맛 시즈닝을 뿌려 감칠맛을 더한 제품이다. ‘포카칩 어니언 링’은 쫀득한 도넛과 바삭한 포카칩의 식감이 조화를 이룬다. ‘포카칩 스퀘어 링’은 짭짤한 포카칩의 맛과 글레이즈드 도넛의 달콤함을 함께 즐길 수 있어 ‘단짠’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던킨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 해피포인트 어플리케이션에서 ‘포카칩 도넛 1+1’ 행사를 진행한다. 매장 내 ‘포카칩 도넛’ 2종 중 1종 구매 시 ‘포카칩 어니언 링’을 한 개 더 증정하는 쿠폰을 제공한다. 쿠폰의 발행 및 사용 기간은 오는 7월4일부터 8일까지다.
 
SPC그룹 던킨 관계자는 “이번 달에는 감자를 이용해 만든 오리온의 포카칩을 원료로 활용한 신제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여러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던킨만의 이색 제품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신상NEWS] 현대그린푸드, 캠핑용 밀키트 브랜드 ‘캠밀’ 론칭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