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L] 대웅제약, '언택트 마케팅'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쟁력 확보

김연주 기자 입력 : 2020.05.19 10:2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대웅제약 사진자료] 대웅제약 전경.png
대웅제약 전경. [사진제공=대웅제약]

 
[뉴스투데이=김연주 기자] 대웅제약이 '언택트 마케팅'으로 경쟁력 확보에 나섰다.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기업들은 마케팅과 영업 영역에서 언택트(Untact)방식을 확대하고 있다. 특히, 기존의 면대면 영업이 일반적인 제약업계에서는 언택트 마케팅이 향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필수불가결하다고 판단하고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의사전용 지식·정보 공유 서비스 인터엠디(interMD)가 지난 3월 의사 회원 1,01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70.8%가 마케팅 채널로 웹 캐스트 형식의 온라인 세미나/심포지엄을 경험해본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의료진 사이에서도 디지털 마케팅 활동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이다.
 
지난 11일 개최된 대웅제약 ‘안플원’ 출시 5주년 기념 웹 심포지엄은 제약업계 언택트 마케팅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준 대표적인 사례다. 의료 전문 포털사이트 닥터빌에서 진행된 이번 웹 심포지엄은 3천 명의 의료진이 참여해 큰 관심을 모았다. 닥터빌 웹 심포지엄의 최대 참석인원이 3천 명으로, 닥터빌 개설 이후 처음으로 최대 참석인원을 달성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말초동맥질환의 혈관 내 치료 이후 사포그릴레이트의 임상적 의의(가천길병원 혈관외과 강진모 교수) ▲당뇨병 환자에서의 혈관합병증 치료 및 예방에 있어 사포그릴레이트의 효과(한양대학교 내분비내과 박정환 교수) 등의 강의가 진행됐다.
 
대웅제약의 웹 심포지엄은 코로나19 확산 초기부터 발 빠른 계획하에 진행됐다. 지난 2월 닥터빌을 통해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NSAIDs) 등의 약제로 인한 위장관 손상의 예방과 치료를 위한 최신 지견을 공유하는 ‘위케어 캠페인(WE CARE Campaign)’을 진행한 바 있다. 당시에도 4주간의 온라인 강의를 통해 국내 의료진들에게 NSAIDs로 인한 위궤양 예방과 치료를 비롯해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소장 손상에 대한 효과적인 소화기 약제 병용 등 도움이 될 만한 다양한 정보를 효과적으로 제공했다.
 
이창재 대웅제약 영업마케팅 부사장은 “대웅제약은 코로나19 확산 이전부터 차별화된 검증 4단계 마케팅 전략을 기반으로 변화하는 환경에 맞춰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해왔다”며, “최근 진행한 ‘안플원’ 출시 5주년 기념 웹 심포지엄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었던 것도 그동안 다져온 대웅제약만의 영업마케팅 노하우 덕분”이라고 말했다.
 
이 외에도 대웅제약은 온라인 채널을 통해 의료전문가들에게 제품 정보, 최신 지견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최근 개편한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제품 검색 고도화, 판매 약국 찾기와 같은 신규 기능을 추가해 고객들의 정보 접근성을 한층 높였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스투데이 L] 대웅제약, '언택트 마케팅'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쟁력 확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