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NEWS] 맨온더분, ‘캘리포니아’ 주제 봄여름 컬렉션 출시 外

강이슬 기자 입력 : 2020.03.16 17:12 ㅣ 수정 : 2020.03.17 16:4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맨온더분 봄여름 컬렉션 [사진제공=신세계인터내셔날]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봄이다.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외출을 삼가는 요즘이지만, 봄 외출을 재촉하는 패션뷰티 브랜드의 봄여름 컬렉션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운영하는 남성편집숍 맨온더분은 푸른 바다가 떠오르는 캘리포니아를 주제로 봄여름 컬렉션을 내놓는가하면 한섬은 1990년 미니멀리즘 스타일을 재해석한 2020년 봄여름 컬렉션을 선보인다. 또 빈폴은 온라인에서만 판매하는 컬렉션 ‘그린 빈폴’을, LG생활건강은 이국적인 열대지방 꽃을 패키지에 담은 신제품을 내놓았다.

 

■ 신세계인터내셔날 맨온더분, ‘캘리포니아’ 주제 봄여름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의 남성 편집숍 맨온더분은 캘리포니아를 주제로 한 봄여름 컬렉션을 출시했다. 맨온더분은 매 시즌 전 세계 도시 중 한 곳을 선정해 해당 도시에서 영감을 받은 컬렉션을 제작하고 있다. 이번 시즌은 청명한 하늘과 푸른 바다, 사람들의 여유로운 일상생활을 볼 수 있는 도시 ‘캘리포니아’를 선택했다.
 
이번 컬렉션은 그린, 베이지, 아이보리 등 핵심 색상에 핑크, 레몬, 민트 등 파스텔 색상으로 포인트를 줬다. 여기에 가먼트 다잉(완성된 옷에 색을 입히는 염색 방식) 면 팬츠와 폴로셔츠, 시어서커와 린넨 재킷으로 캘리포니아 감성을 표현했다.
 
슈트는 유명 이태리 원단 회사인 로로피아나, 카노니코, 드라고, 안젤리코 등을 사용했다. 캐주얼 웨어는 개성 강한 원단과 스트라이프 패턴, 다양한 질감의 제품과 함께 리넨 구르카 팬츠(허리에 끈 장식의 벨트가 달린 바지), 밀리터리 카고 팬츠, 코듀로이 반바지 등 디자인 포인트가 추가된 제품들을 볼 수 있다. 스웨이드 외투는 블레이저와 필드 재킷 형태로 제작해 캐주얼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살렸다.
 
이번 시즌에는 맨온더분에서 엄선한 캘리포니아 감성에 어울리는 다양한 수입 제품도 선보인다. △이탈리아 브랜드 딸리아또레(TAGLIATORE) △티재킷(T-JACKET) △일레븐티(ELEVENTY) △트라마로사(TRAMAROSSA) △자넬라(ZANELLA)의 제품들을 볼 수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맨온더분 관계자는 “마치 여행을 하듯 즐거운 쇼핑을 경험할 수 있도록 매 시즌 전 세계의 주요 도시를 선택해 그 도시의 감성이 담긴 컬렉션과 패션화보를 제작하고 있다”면서 “소량씩 수입되는 제품들도 다양해 여행지에서 보물을 발견하는 기분으로 쇼핑을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한섬]
 

■ 한섬,‘타임 이즈 타임리스’ 컬렉션 출시…1990년 미니멀리즘 스타일 재해석
 
한섬의 여성복 브랜드 타임이 ‘2020년 봄여름 시즌 컬렉션 주제를 ‘타임 이즈 타임리스(Time is Timeless)’로 정하고 신제품 7개를 출시했다.
 
이번 컬렉션은 1990년대 출시했던 타임의 인기 제품들을 현대에 맞게 재해석했다. 1990년대에 유행했던 미니멀리즘 스타일에 요즘 시대에 인기있는 모던하고 간결한 디자인을 적용해 여성스러움을 강조했다.
 
대표 제품은 허리에 벨트가 있는 △아웃포켓 크랍 재킷과 탈부착이 가능한 카라 레이스를 포인트로 넣은 △슬림핏 탑 & 스커트 세트, 뒷 부분에 꼬임 디테일이 특징인 시원한 소재의 △슬립 원피스, 레이스 자수가 새겨진 △탑 & 스커트 세트 등이다.
 
한섬은 배우 수현을 이번 컬렉션 모델로 발탁했다. 한섬은 수현과 함께 캠페인 컷을 진행한 재킷·원피스·팬츠 등 7개 모델을 먼저 선보인 뒤, 오는 6월까지 순차적으로 총 120개 모델의 ‘2020년 봄·여름 시즌 컬렉션 제품을 추가로 내놓을 계획이다. 신제품은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무역센터점, 판교점 등 전국 타임 매장과 자체 온라인 더한섬닷컴에서 판매된다.
 

[사진제공=삼성물산 패션부문]

 

■ 빈폴, 봄여름 온라인 전용 컬렉션 ‘그린 빈폴’ 출시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캐주얼 브랜드 빈폴은 일상 속에서 가장 사랑받는 스타일로 구성한 온라인 전용 컬렉션 ‘그린 빈폴(Green Beanpole)’을 출시했다.
 
‘그린 빈폴’ 컬렉션은 △스웨트셔츠 △피케 티셔츠·원피스 △라운드넥 티셔츠 △캐주얼 셔츠 등 일상에서 가장 즐겨 입는, 기본에 충실한 스타일들로 구성했다.
 
빈폴멘은 깔끔한 디자인에 포켓·와펜 디테일을 더한 반팔 티셔츠, 컬러 블록을 넣어 캐주얼한 무드를 높인 반팔 럭비 피케 티셔츠, 청량감이 느껴지는 스트라이프 풀오버 셔츠 등을 출시했다.
 
빈폴레이디스는 자전거 자수로 포인트를 준 반팔 티셔츠, 경쾌한 느낌의 스프라이프 티셔츠, 깔끔하고 클래식한 기본 반팔 피케 원피스, 가벼운 아우터로도 활용 가능한 포멀 셔츠 원피스 등을 선보였다.
 
반동수 빈폴멘 팀장은 “이번 시즌에는 밀레니얼 세대가 평소에 자주 입는 기본적인 아이템을 고품질과 가성비 함께 갖춰 기획했다”며 “일상 속 모든 순간에 자연스럽게 녹아 드는 ‘그린 빈폴’ 상품들을 통해 꾸민 듯 안 꾸민 듯 멋스러운 데일리룩을 연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LG생활건강]
 

■ LG생활건강, 열대지방 꽃 담은 ‘숨37° 트로피컬 블라스트 아트 에디션’ 출시
 
LG생활건강은 이국적인 열대 정원 이미지를 담은 ‘숨37° 트로피컬 블라스트 아트 에디션’을 출시했다.
 
숨 트로피컬 블라스트 아트 에디션은 2020년 봄여름 패션 트렌드로 꼽히는 트로피컬 블라스트 패턴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다. 열대 지방에서 피어나는 꽃 이미지를 적용해 한층 다채롭고 화려하게 표현했다.
 
아트 에디션은 △대즐링 모이스트 마이크로 폼 쿠션 △글로우 커버 메탈 쿠션 △시크릿 에센스 쿠션 △선-어웨이 멀티 이펙트 선블럭 △AD 선-어웨이 쿨링 워터리 선블럭 EX 등 숨의 대표 쿠션 및 선 케어 제품 5종에 적용됐다.
 
‘대즐링 모이스트 마이크로 폼 쿠션’은 공기처럼 가벼운 밀착력과 촉촉함으로 오랫동안 화사한 피부로 표현해주는 쿠션 파운데이션이다. ‘글로우 커버 메탈 쿠션’은 결점 없이 매끈하게 피부를 커버해줘 아침 첫 메이크업의 광채와 윤기를 유지시켜주는 쿠션이다. ‘시크릿 에센스 쿠션’은 숨의 베스트셀러인 시크릿 에센스의 핵심 성분을 함유, 피부에 촉촉함과 생기를 부여한다.
 
자외선 차단과 메이크업 베이스 효과를 동시에 전달하는 ‘선-어웨이 멀티 이펙트 선블럭 AD’는 화사하고 자연스럽게 빛나는 피부톤으로 연출해준다. ‘선-어웨이 쿨링 워터리 선블럭 EX’는 수분 에센스를 바른 듯, 산뜻하면서도 풍부한 수분감과 쿨링감을 선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