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예지 스타강사, “지이잉~돈 많이 줘” 용접공 비하논란.. 무슨 일?

염보연 기자 입력 : 2020.01.15 07:19 |   수정 : 2020.01.15 07:1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주예지 강사 [사진캡처=유튜브]

“7등급 나오면 용접 배워서 호주 가야된다” 발언으로 뭇매

[뉴스투데이=염보연 기자] ‘스타 강사’ 주예지가 용접공을 비하했다는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13일 주예지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 진행 도중 한 시청자가 ‘수능 가형 7등급과 나형 1등급이 동급’이라고 채팅을 남기자, “아니다. 가형 학생들이 나형 학생들을 심각하게 무시하는 경향이 있는데 가형 7등급이 나형 본다고 1등급 안된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솔직히 얘기해서 가형 7등급은 공부 안 한 거지 않냐”며 “노력했으면 3점짜리 다 맞히면 7등급은 아니다. 3점짜리 다 맞춰도 5~6(등급)은 가는데, 7등급 나온 건 3점짜리를 틀렸다는 거지. 안 한 거지”라고 말했다.

또 손으로 용접하는 시늉을 하면서 “지잉”하고 소리를 휴내내더니 “(7등급 나오면) 용접 배워서 호주 가야 돼. 돈 많이 줘”라고 언급했다.

해당 발언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퍼지자 “용접공을 비하했다”며 비판이 불거졌다. 이에 주예지는 해당 영상을 삭제하고 사과영상을 올렸다.

주예지는 14일 자신의 유튜브 방송을 통해 “어제 라이브를 진행하던 도중 댓글에 답변을 하는 과정에서 제가 특정 직업을 언급해 해당 직업에 종사하고 계신 분들, 라이브 방송을 시청해주신 분들께 불편함을 드려 정말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며 “앞으로 말 한 마디, 말 한 마디 신중을 기하고 책임을 질 수 있는 강사가 되도록 하겠다.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드린다”고 머리를 숙였다.

한편 주예지 강사는 유튜브에서 ‘스타 강사’로 활약해왔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주예지 스타강사, “지이잉~돈 많이 줘” 용접공 비하논란.. 무슨 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