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홈플러스, 10만원대 ‘파세코 미니 세탁기’ 선보여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20-01-13 14:39
165 views
202001131439N
▲ 13일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아이와 모델들이 ‘파세코 미니 클린’ 세탁기를 선보이고 있다.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홈플러스(사장 임일순)는 속옷이나 수건, 아기 옷 등 부피가 작은 빨래를 따로 삶음 세탁할 수 있는 ‘파세코 미니 클린’을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수용량 2.8kg의 소형 세탁기인 이 상품은 사이즈(405*725*385mm) 역시 컴팩트하게 디자인됐다. 공간 효율성이 높아 1인 가구에서 사용하거나 세컨드 세탁기로 적합하다. 본체는 깔끔한 흰색으로 구성하고 상판은 블랙 글라스 도어를 통해 시크하고 모던한 느낌을 줬다. 상판에 위치한 조작부는 터치식으로 만들어 세련미까지 높였다.

컴팩트한 크기만큼 알찬 기능도 갖추고 있다. 먼저 아기 옷, 고온 세탁, 고온 삶음 등 총 세 가지의 삶음 기능이 탑재돼 있어 용도에 맞는 세탁을 지원한다. 특히 위생 관리가 중요한 아기 옷의 경우 크기가 큰 일반 세탁기에서 매번 고온 세탁하기 번거로운데 이 상품은 간편하게 삶음 세탁을 할 수 있어 아기 옷 전용 세탁기로 활용하기에도 좋다.

또한 세탁-헹굼-탈수 등 전 과정을 20분 만에 마칠 수 있는 쾌속 모드는 운동복, 양말 등 소량 세탁에 용이하다. 이 외에도 차일드락 기능을 통해 안전성을 높였다. 부재 중에도 세탁을 할 수 있는 예약 기능까지 탑재했다.

가격도 저렴하게 구성했다. 정상가는 21만9000원이며 행사 카드(마이홈플러스신한/신한/홈플러스삼성/삼성)로 결제하는 고객에게는 2만원 추가 할인 혜택이 제공돼 19만9000원에 판매한다. 타사의 아기 옷 전용 세탁기 등 미니 세탁기들이 30~40만원대로 구성된 것과 비교하면 절반 수준의 가격이다. 이 상품은 홈플러스 강서점, 안산점, 부천상동점 등 45개 매장에서 판매한다.

남태경 홈플러스 대형가전팀 바이어는 “최근 몇 년 새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자 겉옷과 속옷을 구분해 세탁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며 세컨드 세탁기에 대한 수요 역시 증가했다”며 “이 같은 고객 니즈를 충족시키고 아기를 키우는 가정에서 아기 옷 전용 세탁기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저렴한 가격의 ‘파세코 미니 클린’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